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임종룡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임종룡
(任鍾龍 )
출생년도 1959년
직업 공무원
프로필 더보기

뉴스

  • [청와대] 검찰, 한국거래소 압수수색…'삼바 상장 특혜' 있었나

    [청와대] 검찰, 한국거래소 압수수색…'삼바 상장 특혜' 있었나

    ... (2017년 2월 16일) :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유가증권시장 상장과 관련해서 상장 관련 규정을 우리 금융위가 개정해줘서 쉽게 상장할 수 있게 해 주고 결국은 삼성 합병을 가능케 해 줬다.] [임종룡/전 금융위원장 (2017년 2월 16일) : 바이오로직스 상장규정은 해외 나스닥시장에 상장하려는 것을 국내 우량 기업의 국내시장 상장을 유도하기 위해서 거래소에서 누차에 걸쳐 국내 상장을…] ...
  • 2019년 2월 8일(금) 전국 주요 신문 톱뉴스

    ...; ▲ 아시아투데이 = 정부, 펀치볼에 곤돌라…접경지 13兆 투자 ▲ 아주경제 = 알뜰폰, 어쩌라는겁니까 ▲ 에너지경제 = 온실가스 배출권 거래시장 2년새 10배로 ▲ 이데일리 = 임종룡 "자금회수보다 산업경쟁력 강화 초점 둬야" ▲ 일간투데이 = 휴간 ▲ 전국매일 = 행안부, "접경지역 발전에 13조2천억 투자" ▲ 경기신문 = 정부, 13조 투자 접경지역 개발 ▲ 경기일보 ...
  • 현대중공업, 대우조선해양 인수 나선다···조선업 '빅2' 되나

    ... 빅2 체제로 재편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대우조선해양이 현대중공업이나 삼성중공업에 인수되는 게 바람직하다는 의견으로 해석된다. 정부도 대우조선해양의 인수합병을 검토해왔다. 임종룡 전 금융위원장은 대우조선의 채무 재조정 작업이 한창이던 2017년 “대우조선이 구조조정을 통해 작지만 단단한 회사가 된다면 인수합병을 통해 대우조선의 주인을 찾겠다”고 언급했다. 현대중공업이 ...
  • 조선업 '빅2' 되나···현대중공업, 대우조선해양 인수 나선다

    조선업 '빅2' 되나···현대중공업, 대우조선해양 인수 나선다

    ... 해석된다. 관련기사 조선 빅3 살아난다···일감 수주 잇따라, 목표치도 상향 현대重지주 2900억원 배당···정몽준 父子 895억원 정부도 대우조선해양의 인수합병을 검토해왔다. 임종룡 전 금융위원장은 대우조선의 채무 재조정 작업이 한창이던 2017년 “대우조선이 구조조정을 통해 작지만 단단한 회사가 된다면 인수합병을 통해 대우조선의 주인을 찾겠다”고 언급했다. 현대중공업이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현대중공업, 대우조선 인수 급물살…산업은행과 협의 중 유료

    ... 빅2 체제로 재편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대우조선해양이 현대중공업이나 삼성중공업에 인수되는 게 바람직하다는 의견으로 해석된다. 정부도 대우조선해양의 인수합병을 검토해왔다. 임종룡 전 금융위원장은 대우조선의 채무 재조정 작업이 한창이던 2017년 “대우조선이 구조조정을 통해 작지만 단단한 회사가 된다면 인수합병을 통해 대우조선의 주인을 찾겠다”고 언급했다. 현대중공업이 ...
  • 현대중공업, 대우조선 인수 급물살…산업은행과 협의 중 유료

    ... 빅2 체제로 재편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대우조선해양이 현대중공업이나 삼성중공업에 인수되는 게 바람직하다는 의견으로 해석된다. 정부도 대우조선해양의 인수합병을 검토해왔다. 임종룡 전 금융위원장은 대우조선의 채무 재조정 작업이 한창이던 2017년 “대우조선이 구조조정을 통해 작지만 단단한 회사가 된다면 인수합병을 통해 대우조선의 주인을 찾겠다”고 언급했다. 현대중공업이 ...
  • 장하성 “경제, 시장에만 못 맡긴다” … 여권 “고별사 같다”

    장하성 “경제, 시장에만 못 맡긴다” … 여권 “고별사 같다” 유료

    ... 게 아닌가 싶다”고 전했다. 실제로 김 부총리의 후임으로는 과거 경제 파트에서 일한 경험이 있는 '올드맨'들의 이름이 거론된다. 정가에선 김 부총리의 후임으로 홍남기 국무조정실장, 임종룡 전 금융위원장, 윤종원 청와대 경제수석 등이, 장 실장의 후임으로는 김수현 청와대 사회수석 등이 유력히 거명된다. 여권 관계자는 “내년 문재인 정부 2기를 안정적으로 이끌기 위해서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