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쓰레기 줍고 헌혈하고…봉사로 사랑을 전합니다
    쓰레기 줍고 헌혈하고…봉사로 사랑을 전합니다 ... 피난처가 되어주었다. 한국 개신교의 초석이 됐던 1900년대 초 평양 대부흥운동과 천주교의 자생적 발전은 세계 기독교 역사에서 유례를 찾기 어려운 한국 교회의 자긍심이었다. 올해 3·1 ... 인구의 43.9%로 조사됐다. 2010년대에 들어선 뒤부터 성장이 더뎌지고 있다. 한 기독교단체의 인식 조사에선 10명 중 6명이 종교에 대해 부정적이라고 답했다.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는 ... #지진 #쓰레기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 #한국 교회 #당시 독립운동 #FOCUS
  • 경기도, 2019 평화통일교육 기본계획 발표 경기도가 올해 '평화통일 공감대' 확산을 위해 민간 통일교육단체자생력을 도모하고, 공직자 대상 통일교육을 강화한다. 24일 경기도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2019년도 경기도 평화통일교육 ... 평화통일에 필요한 인재양성과 공감대 확산에 적극 노력하자”고 말했다. 한편, 도는 현재 올해 도내 학생, 청년, 도민들을 대상으로 평화통일준비 인력양성 및 공감대 확산을 도모할 민간단체(기관)을 ...
  • 경기도, 북부청사서 '평화통일교육위원회' 개최
    경기도, 북부청사서 '평화통일교육위원회' 개최 【의정부=뉴시스】배성윤 기자 =경기도가 올해 '평화통일 공감대' 확산을 위해 민간 통일교육단체자생력을 도모하고, 공직자 대상 통일교육을 강화한다. 또한 교육청과의 협업을 통해 통일교육 ... 평화통일에 필요한 인재양성과 공감대 확산에 적극 노력하자"고 말했다. 한편, 도는 현재 올해 도내 학생, 청년, 도민들을 대상으로 평화통일준비 인력양성 및 공감대 확산을 도모할 민간단체(기관)를 ...
  • 울산 북구, 연말연시 이웃사랑 손길 이어져
    울산 북구, 연말연시 이웃사랑 손길 이어져 ... 북구지역에 연말연시를 맞아 따뜻한 이웃사랑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북구 염포동 주민자치위원회와 자생단체는 17일 사랑나눔농장 수익금 100만원을 북구에 전달했다. 염포동 310번지에 위치한 사랑나눔농장은 ... 대상 체험활동비와 무 판매 수익금 중 일부다. 북구는 이번 성금을 염포동 지역 내 저소득 학생 5명에게 장학금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울산뚜레주르 점주협의회도 이날 북구청을 찾아 저소득계층에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쓰레기 줍고 헌혈하고…봉사로 사랑을 전합니다
    쓰레기 줍고 헌혈하고…봉사로 사랑을 전합니다 유료 ... 피난처가 되어주었다. 한국 개신교의 초석이 됐던 1900년대 초 평양 대부흥운동과 천주교의 자생적 발전은 세계 기독교 역사에서 유례를 찾기 어려운 한국 교회의 자긍심이었다. 올해 3·1 ... 인구의 43.9%로 조사됐다. 2010년대에 들어선 뒤부터 성장이 더뎌지고 있다. 한 기독교단체의 인식 조사에선 10명 중 6명이 종교에 대해 부정적이라고 답했다.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는 ...
  • 쓰레기 줍고 헌혈하고…봉사로 사랑을 전합니다
    쓰레기 줍고 헌혈하고…봉사로 사랑을 전합니다 유료 ... 피난처가 되어주었다. 한국 개신교의 초석이 됐던 1900년대 초 평양 대부흥운동과 천주교의 자생적 발전은 세계 기독교 역사에서 유례를 찾기 어려운 한국 교회의 자긍심이었다. 올해 3·1 ... 인구의 43.9%로 조사됐다. 2010년대에 들어선 뒤부터 성장이 더뎌지고 있다. 한 기독교단체의 인식 조사에선 10명 중 6명이 종교에 대해 부정적이라고 답했다.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는 ...
  • [차이나 인사이트] 서울 하늘 미세먼지 악화 책임이 트럼프에 있다고?
    [차이나 인사이트] 서울 하늘 미세먼지 악화 책임이 트럼프에 있다고? 유료 ... 날라온 미세먼지가 계절에 따라 최대 70%를 차지할 때도 있지만, 한반도 내부에서 뿜어내는 자생적 미세먼지의 폐해도 크다. 결국 미세먼지를 줄이려면 한·중 협력이 어느 때보다 절실하다는 의미다. ... 중대 근심거리가 됐다. 미세먼지와 황사 피해를 조금이라도 줄여보기 위해 제17기 한·중 대학생 녹색봉사단(Green Corps)에 합류해 기자가 한국에서 가장 가까운 중국 서부 쿠부치 사막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