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자연 만화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식의 야구노트] 만화도 현실도, 강백호의 왼손은 거들 뿐

    [김식의 야구노트] 만화도 현실도, 강백호의 왼손은 거들 뿐 유료

    ... 강백호의 두 팔에 불필요한 힘이 들어가지 않는다. 오른손은 스윙 궤적을 만들고, 왼손은 방망이를 자연스럽게 따라가기만 한다. 이종열 위원은 “손을 많이 쓰면 정확히 때린 것 같은 타구도 잘 뻗지 ... 하체와 코어에서 만들어진 것”이라고 설명했다. 강백호와 동명이인 주인공이 나오는 일본 농구만화 『슬램덩크』에는 “왼손은 거들 뿐”이라는 명대사가 나온다. 오른손잡이 슈터가 좋은 슛을 쏘려면 ...
  • [김식의 야구노트] 만화도 현실도, 강백호의 왼손은 거들 뿐

    [김식의 야구노트] 만화도 현실도, 강백호의 왼손은 거들 뿐 유료

    ... 강백호의 두 팔에 불필요한 힘이 들어가지 않는다. 오른손은 스윙 궤적을 만들고, 왼손은 방망이를 자연스럽게 따라가기만 한다. 이종열 위원은 “손을 많이 쓰면 정확히 때린 것 같은 타구도 잘 뻗지 ... 하체와 코어에서 만들어진 것”이라고 설명했다. 강백호와 동명이인 주인공이 나오는 일본 농구만화 『슬램덩크』에는 “왼손은 거들 뿐”이라는 명대사가 나온다. 오른손잡이 슈터가 좋은 슛을 쏘려면 ...
  • 14세11개월 신유빈, 한국 여자탁구의 미래

    14세11개월 신유빈, 한국 여자탁구의 미래 유료

    ... 막내 신유빈에게 기술을 가르쳐 준다. 신유빈이 '탁구 천재 소녀'로 주목받은 건 탁구인 출신 아버지 신수현(47)씨의 영향이 컸다. 그는 탁구장을 운영하던 아버지를 따라 걸음마를 떼자마자 자연스럽게 탁구를 익혔다. 신유빈은 “친구들이 만화영화를 볼 때 나는 탁구 영상을 봤다. 만화영화보다 탁구 비디오가 훨씬 더 재밌었다”며 “좋은 기술이 나오면 식사중에도 곧바로 그 자세를 따라 했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