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박주민, 김성태 '직권남용' 고발에 “어마어마한 상상력”
    박주민, 김성태 '직권남용' 고발에 “어마어마한 상상력”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 박주민 더불어민주당 의원. [중앙포토] 박주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1일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자신을 직권남용 혐의로 검찰에 고발한 것에 대해 “기자회견이 ... 직권남용 혐의로 고소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제가 검찰에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는 인물이라고 평을 해주어서 매우 영광스럽다”며 “기자회견 때도 말씀드렸지만 KT채용비리는 반드시 진상이 ... #직권남용 #박주민 #박주민 김성태 #직권남용 혐의 #김성태 의원
  • [비하인드 뉴스] 황교안 '대변인 짓(?)' 논란…"발언한 적 없어"
    [비하인드 뉴스] 황교안 '대변인 짓(?)' 논란…"발언한 적 없어" ... 민주당에서는 패스트트랙 지정 과정에 대해서 유감을 표명하는 것 정도로 할 수 있다라는 입장이고, 한국당에서는 플러스 알파 그러니까 현안에 대한 몇 가지 입장과 앞으로 관련 법안을 처리할 때 어떻게 ... 안에 부적절한 표현이 들어갔다라는 지적으로 논란이 됐습니다. 잠깐 들어보겠습니다. [황교안/자유한국당 대표 : 진짜 독재자의 후예에게는 말 한마디도 못 하니까 여기서 지금 대변인 짓(?) 하고 ...
  • 황교안 "내가 왜 독재자의 후예냐…김정은 대변인 짓"
    황교안 "내가 왜 독재자의 후예냐…김정은 대변인 짓" ... 내놨는데요. 오늘(21일) 양 반장 발제에서는 관련 소식과 다른 정치권 뉴스를 함께 정리해드립니다. [기자] 네, 그렇습니다. 오늘 장소부터가 남달랐습니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 인천 중구에 있는 자유공원에 갔습니다. 자유공원에 뭐있죠? 그렇죠. 맥아더 장군 동상 있습니다. 한국당 의원단과 함께 옷도 상복, 상복 차림으로 갖춰입고 왔습니다. 맥아더 동상 헌화를 ...
  • 황교안 대표, 김제서 '개사료 세례' 당할 뻔
    황교안 대표, 김제서 '개사료 세례' 당할 뻔 사회운동가 박성수(46)씨가 자유한국당의 방문을 반대하며 개사료를 들고 황교안 대표를 기다리고 있다. [뉴스1]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민생투쟁을 위해 방문한 전북 김제시에서 40대 ... 최고위원회의를 개최했다. 그러나 이날 행사에 개사료를 들고 나타난 박성수(46) 사회운동가는 한국당의 방문을 반대하며 황 대표에게 개사료를 뿌릴 것을 예고했다. 행사 현장에서 박씨는 피켓과 개사료를 ... #황교안 #개사료 #개사료 세례 #황교안 자유한국당 #전북 김제시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강민석 논설위원이 간다] 이낙연 총리가 야당 의원에게 '여의도 복귀' 시사한 사연
    [강민석 논설위원이 간다] 이낙연 총리가 야당 의원에게 '여의도 복귀' 시사한 사연 유료 ... '정치인 이낙연'의 꿈은. “별로 뚜렷하지 않다. 지금도 마찬가지다.” 대선주자로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보다 우위인 것이 있다면. “행정부에 몸담은 사람이 제1야당 대표에 대해 왈가왈부하는 ... 총선 출마는 개각 요인이 발생했음을 의미한다. 개각을 위해선 ▶정치적 타이밍을 봐야 하고 ▶인물(후임자)을 새로 찾아야 하며 ▶형식은 총리와 장관을 순차적으로 할 것인지, 몰아서 할 것인지 ...
  • [사설] '정파방송' 변질한 KBS, 국민 수신료 받을 자격 있는가 유료 ... 삼을 수는 없다. 그러나 여전히 정계 복귀 가능성이 제기되며 사실상 정치 행보를 강화하고 있는 인물에 대해 공영방송이 '일방적 발언과 옹호의 장'을 마련해준 것은 부적절하다는 지적이 많다. 결과적으로 공영방송이 나서서 유력 정치인을 띄워주고 있다는 비판을 면키 어렵다. 방송 직후 심재철 자유한국당 의원은 “유 이사장이 방송에서 1980년 서울의 봄 민주화운동의 진실을 왜곡했다”며 “유시민은 역사적 ...
  • 민주당 내 조국 총선 차출론, 이해찬 “본인 의지가 중요”
    민주당 내 조국 총선 차출론, 이해찬 “본인 의지가 중요” 유료 ... 문재인 대통령의 정치적 고향이자 내년 총선 최대 승부처인 부산·경남(PK)의 구심점이 될 만한 인물이 필요하다는 차원에서다. 조 수석 고향인 부산의 시당위원장 전재수 의원은 “부산 발전에 기여할 ... 라디오 인터뷰에서 “(조 수석 차출) 가능성을 검토해야 한다”고 했다. 야당은 펄쩍 뛴다.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는 “조 수석은 공직기강 실패, 검증실패 이런 것 다 했는데도 여전히 건재하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