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이미지

  • '고용 한파' 속 급증한 직업 1위는? '작물재배종사자' 6만명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작년 일자리 증가 1위는 '농부'
    작년 일자리 증가 1위는 '농부' 유료 지난해 전반적인 '고용 한파' 속에서 일자리가 가장 많이 늘어난 직업은 '작물 재배 종사자'인 것으로 조사됐다. 곡식·채소·과수 등을 경작하는 대표적인 농업 직군으로 분류된다. 중앙일보가 ... 영향을 받은 것으로 분석된다. 취업자 증가 인원 가운데 54.3%인 3만2430명은 '무급가족종사자'였다. 주당 18시간 이상 일하며 가족이나 친인척의 일손을 돕는 사람을 무급가족종사자라고 한다. ...
  • 작년 일자리 증가 1위는 '농부'
    작년 일자리 증가 1위는 '농부' 유료 지난해 전반적인 '고용 한파' 속에서 일자리가 가장 많이 늘어난 직업은 '작물 재배 종사자'인 것으로 조사됐다. 곡식·채소·과수 등을 경작하는 대표적인 농업 직군으로 분류된다. 중앙일보가 ... 영향을 받은 것으로 분석된다. 취업자 증가 인원 가운데 54.3%인 3만2430명은 '무급가족종사자'였다. 주당 18시간 이상 일하며 가족이나 친인척의 일손을 돕는 사람을 무급가족종사자라고 한다. ...
  • 숙박·음식점 종업원 70%가 월급 200만원 미만
    숙박·음식점 종업원 70%가 월급 200만원 미만 유료 ... 진단했다. 반면 취업자가 많이 늘어난 산업은 비거주 복지시설 운영업(10만8000명), 병원(5만명), 작물 재배업(3만9000명), 기타교육기관(3만8000명) 순이었다. 복지·저출산·귀농 정책 등으로 정부가 재정을 투입한 산업으로 분류된다. 직업별로는 작물 재배 종사자, 돌봄 및 보건 서비스 종사자 등의 증가 폭이 큰 편이었다. 전체 취업자 중 임금 근로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