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학폭 논란' 유영현, 팀 탈퇴에도 잔나비 수익은 계속
    '학폭 논란' 유영현, 팀 탈퇴에도 잔나비 수익은 계속 유료 밴드 잔나비 멤버 유영현이 학교 폭력 가해자로 지목돼 탈퇴했다. 과거를 반성하고 자숙하며 살겠다며 팀을 나갔지만, 잔나비로 벌어들이는 음원 수익은 올해 가장 높을 것으로 보인다. 유영현은 지난 24일 소속사 페포니뮤직을 통해 잔나비 자진 탈퇴의사를 밝혔다. 소속사는 "학교 폭력 논란과 관련하여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우선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학교 폭력 논란과 ...
  • TV, 그날의 악몽 불러내다…미투·빚투 이어 '폭투 쇼크' 유료 ... 방송 이후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 “학창 시절 일진이었다”는 글이 올라오면서 문제가 불거졌다. 현재 윤서빈은 JYP에서 방출됐고, 프로그램에서도 하차한 상태다. 이후에는 밴드 '잔나비'의 건반 주자였던 유영현(27)이 학교폭력 사실을 인정한 뒤 자진 탈퇴했고, 걸그룹 '씨스타' 출신 가수 효린(29)도 학교폭력 가해자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피해자들은 과거 학창시절 학교폭력을 ...
  • 학교 폭력 가해자 연예인, 이젠 죗값을 치를 때
    학교 폭력 가해자 연예인, 이젠 죗값을 치를 때 유료 과거에 학교 폭력을 저질러 놓고 아무렇지도 않게 활동한 연예인에 대한 피해자들 목소리가 커짐에 따라 논란이 확산된다. 밴드 잔나비의 건반 유영현이 학교 폭력 가해자라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사과하고 자진 탈퇴한 가운데 또 다른 연예인 가해자가 등장했다. 이번엔 씨스타 출신의 효린(김효정)이 도마에 올랐다. 올해 30세라고 밝힌 피해자 A씨는 중학교 1학년 때부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