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이희호 여사 애도 '김정은 조화', 반영구 보존할 듯
    이희호 여사 애도 '김정은 조화', 반영구 보존할 듯 ... 이른바 '북한 응원단 현수막 사건'이 대표적이다. 당시 북한 응원단과 선수단이 고속도로 톨게이트 부근에서 김정일 위원장의 사진이 인쇄된 현수막이 비바람과 먼지에 노출돼 걸려있는 것을 발견하고 “장군님 사진을 이런 곳에 둘 수 있느냐”며 항의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이희호 여사 장례위원회 관계자는 이날 뉴시스에 “김 전 대통령 서거 당시에도 김정일 위원장이 보낸 조화에서 꽃이라도 떨어지거나 ... #김정은 #이희호 #김대중 #김여정
  • 서울시, 강제철거 미루는 사이…'막사' 구축한 대한애국당
    서울시, 강제철거 미루는 사이…'막사' 구축한 대한애국당 ... 잔류인원이 늘어나니까…저희들도 고민을 하고 있어요.] 지난 7일 세 번째 계고장을 보내 13일 오후 8시까지 자진 철거를 요청했지만 대한애국당은 버티기로 일관하고 있습니다. 오히려 이순신 장군 동상 옆에 정치적 구호를 담은 애드벌룬까지 띄웠습니다. 공유재산 및 물품관리법에 따라 3번의 경고 조치 이후에는 강제철거를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서울시는 대한애국당측이 물리적 충돌을 ...
  • '녹두꽃' 살인자 된 윤시윤, 이기찬과 왜 재회했나
    '녹두꽃' 살인자 된 윤시윤, 이기찬과 왜 재회했나 ... 심상치 않다. 그런가 하면 윤시윤의 서글픈 듯 차가운 눈빛과 표정 또한 눈길을 끈다. 윤시윤은 과거 일본 유학 시절 이기찬과 친분을 쌓았다. 이후 이기찬은 상인으로 신분을 위장한 채 녹두장군 최무성(전봉준)을 만나기 위해 고부를 찾았다. 하지만 윤시윤은 단번에 다케다의 외교관 신분을 알아챘다. 이기찬은 조선을 향한 일본의 검은 야욕을 상징하는 인물이다. 윤시윤 역시 이기찬을 ...
  • "광복군 창설일을 국군의 날로" 김원봉이 부른 국군뿌리 논쟁
    "광복군 창설일을 국군의 날로" 김원봉이 부른 국군뿌리 논쟁 ... 광복 후 대한민국 국군 창설의 뿌리가 되고, 나아가 한ㆍ미동맹의 토대가 되었다”고 말했다. 그러자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의 황교안 대표는 10일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을 찾아 백선엽 장군(예비역 대장)을 예방해 맞불을 놨다. 황 대표는 백 장군에게 “6ㆍ25 전쟁 남침 주범 중 한 사람인 김원봉이 최근 우리 국군의 뿌리가 됐다는 정말 말이 안 되는 얘기들이 있어서 안타깝다”고 ... #국군 뿌리 #국방경비대 #대한민국임시정부 #민경욱 #광복회 #광복군 창설일인 #국군의날 변경 #국군 #김원봉 #대한민국 국군 #백선엽 #황교안 #문재인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건륭제가 품은 신장, 언어·종교·외모는 중국과 달라도…
    건륭제가 품은 신장, 언어·종교·외모는 중국과 달라도… 유료 ... 만주족으로서는 중원의 정복에 버금가는 위대한 치적이다. 청조는 신장에 대해 복잡하고 정교한 통치체제를 구축했다. 팔기체제를 기반으로 군사력을 독점하는 군정을 기본으로 했다. 군정 총수인 이리장군(伊犁將軍)이 신장의 최고 책임자였다. 그 아래 유목지역에는 자사크라고 하는, 청조에 충성하는 현지 지도자들을 지방통치자로 임명했다. 투루판이나 하미의 왕들이 바로 그들이다. 신장 남부 등지에는 ...
  • 건륭제가 품은 신장, 언어·종교·외모는 중국과 달라도…
    건륭제가 품은 신장, 언어·종교·외모는 중국과 달라도… 유료 ... 만주족으로서는 중원의 정복에 버금가는 위대한 치적이다. 청조는 신장에 대해 복잡하고 정교한 통치체제를 구축했다. 팔기체제를 기반으로 군사력을 독점하는 군정을 기본으로 했다. 군정 총수인 이리장군(伊犁將軍)이 신장의 최고 책임자였다. 그 아래 유목지역에는 자사크라고 하는, 청조에 충성하는 현지 지도자들을 지방통치자로 임명했다. 투루판이나 하미의 왕들이 바로 그들이다. 신장 남부 등지에는 ...
  • [사랑방] 염태영 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장 추대
    [사랑방] 염태영 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장 추대 유료 염태영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는 12일 공동회장단 회의를 열어 신임 회장으로 염태영(사진) 수원시장을 추대했다. 염 시장은 “기초지자체가 지방정부로 도약할 수 있도록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