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장병 건강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아픈 장병에 행군 강요해 근육 파열…육군 인권침해 심각"

    "아픈 장병에 행군 강요해 근육 파열…육군 인권침해 심각"

    육군 7군단이 장병들에게 무리한 체력단련을 강요하고, 아픈 장병에게는 병명이 적힌 '인식표'를 달게 하는 방식으로 인권 침해를 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임태훈 군인권센터 소장(가운데)이 ... 의한 인권 침해 집중 상담을 해 총 95건의 상담과 제보를 접수했다”며 “과도한 체력단련으로 장병 건강권이 심각하게 침해되고 있다”고 밝혔다. 센터에 따르면 윤 중장은 5~10㎞ 구보, 산악 ...
  • "국방부, 여군 전용 편의시설 마련 예산 편성 미흡"

    "국방부, 여군 전용 편의시설 마련 예산 편성 미흡"

    ... 213~294개소씩 석면 함유 건축물을 철거했지만, 이같은 추이로 볼 때 모두 철거하기까지 48년 이상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민 의원은 지적했다. 민 의원은 "석면은 1급 발암물질로 폐암 같은 치명적 질환을 초래할 수 있다"며 "군 장병건강권 보장 차원에서 석면함유 건축물 철거 예산의 대폭적인 증액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ksj87@newsis.com
  • 급증하는 '사무장병원' 부당이득 환수율은 7.2%...복지부 공무원이 특사경돼 단속한다

    급증하는 '사무장병원' 부당이득 환수율은 7.2%...복지부 공무원이 특사경돼 단속한다

    [중앙포토] 최근 '사무장병원'으로 불리는 불법 개설 의료기관이 늘어나고 있지만 이들 병원에 징수하는 부당이득 환수율은 7.2% 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건복지부는 “건강보험 재정누수의 주요 원인이며, 낮은 의료서비스 질로 국민 건강권을 위협하는 불법 개설 의료기관을 근절하기 위한 종합대책을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대책은 보건복지부와 건강보험공단이 ...
  • 인권위 "부상 병사 장애등급 재심사해야"···국방부 수용

    인권위 "부상 병사 장애등급 재심사해야"···국방부 수용

    ... 규정보다 낮게 사격한 사실 등이 확인됐다. 이에 인권위는 피해자의 행복추구권, 명예권 및 건강권을 침해한 것으로 판단하고 육군참모총장에게 육군훈련소장 경고 및 훈련 진행 간부들에 대한 책임있는 ... 병사의 실질적인 피해를 고려해 심신장애 등급을 인정한 것 등은 국가가 군복무 중 부상을 입은 장병의 명예를 소중히 한다는 권고 취지를 받아들인 것"이라고 전했다. pjh@newsis.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