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저성장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정재의 시시각각] 대기업이 총알받이인가

    [이정재의 시시각각] 대기업이 총알받이인가 유료

    ... 받았고 일본 경제산업성 연구위원을 지냈다. 일본제철과 닛산자동차의 경영 자문도 했다. 문재인 대통령도 이런 사실을 잘 안다. 문 대통령은 아무 인연도 없는 김 전 보좌관을 그의 책 『저성장 시대, 어떻게 돌파할 것인가』를 읽고 “만나자고 했다”고 한다. 『저성장…』은 일본 기업의 사례를 풍부히 담고 있다. 그의 경제사적 지식과 실천적 대안이 문 대통령을 사로잡았다고 한다. ...
  • [오정근의 이코노믹스] 독버섯처럼 퍼지는 현금 살포성 복지정책을 막아야

    [오정근의 이코노믹스] 독버섯처럼 퍼지는 현금 살포성 복지정책을 막아야 유료

    ... 현금복지가 당장은 달콤할 수 있겠지만 결국은 부메랑으로 돌아오기 때문이다. 지금은 “생산성 향상 없는 현금분배는 인적자원을 파괴한다”고 갈파한 노벨경제학상 수상자 폴 로머 뉴욕대 교수의 경고를 되새길 때다. 무차별적 현금 복지는 생산성 하락을 통해 저성장을 불러오고 세수를 감소시켜 재정위기를 앞당기게 될 것이기 때문이다. 」 오정근 한국금융ICT융합학회 회장
  • [비즈 칼럼] 문재인 케어 이후 건강보험의 재정 과제

    [비즈 칼럼] 문재인 케어 이후 건강보험의 재정 과제 유료

    ... 할애할 수 있는 부담 정도를 면밀히 검토할 필요가 있다. 의료욕구가 발생했을 때 소득 정도와 상관없이 누구나 병원을 이용할 수 있는 체계에 근접해가고 있다. 의료의 질도 선진국에 비해 손색없는 수준으로 평가받고 있다. 고령화, 저출산, 저성장 시대에 건강보험 제도가 자손만대 지속가능할 수 있는 체계로 거듭나기를 희망해 본다. 신영석 한국보건사회연 선임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