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저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궁중비책, '우리 아이 첫 스킨케어' TV 광고 방영

    궁중비책, '우리 아이 첫 스킨케어' TV 광고 방영

    ... 아이 첫 스킨케어'라는 자막과 함께 궁중비책의 '샴푸&바스', '모이스처 로션', '모이스처 크림'으로 영상이 마무리 된다. '궁중비책 샴푸&바스'는 신생아부터 3세까지의 아기들을 위한 저자극 샴푸 겸용 바스 제품이다. 건강한 피부의 pH와 유사한 약산성을 띠고 있어 목욕 시 피부 자극을 덜어준다. 보습 라인의 '모이스처 로션'과 '모이스처 크림'은 탄탄한 3중 보습이 48시간 ...
  • 곽상도 의원 "노환중, 조국 딸 지도교수 자청", 부산대 "확인 안됐다"

    곽상도 의원 "노환중, 조국 딸 지도교수 자청", 부산대 "확인 안됐다"

    ... 나왔다”며 “현 정부와 밀접한 관련이 있다는 것을 본인이 인정한 것이다”고 덧붙였다. 앞서 임현택 대한소아청소년과의사회장은 조씨의 고교 시절 단국대에서 2주간 인턴을 하고 논문에 제1 저자로 등재된 것이 “타당하지 않다”는 의사회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하는 기자회견에서 부산대병원에 재직 중인 교수의 제보라며 “조 후보자 딸이 부산대 의학전문대학원에 입학했을 당시 노 교수(현 ...
  • [현장IS] '신문기자', 日 정부의 압력에도 비판해야했던 이유[종합]

    [현장IS] '신문기자', 日 정부의 압력에도 비판해야했던 이유[종합]

    ... 반향을 일으킨 작품이다. 배우 심은경이 주인공인 사회부 기자 요시오카 역할을 맡았다. 이 영화를 시작한 이는 카와무라 미츠노부 PD다. 그는 원작이기도 한 '신문기자'의 저자 모치즈키 이소코 기자의 행보를 보고 이같은 영화를 만들고자 결심했다. 이에 대해 "'신문기자'라는 책에 영감을 받아 이 영화를 만들게 된 것은 사실이다. 일본의 매스컴과 ...
  • 저자극 기능성 이온화 피부과학 더마 코스메틱 브랜드 클라랩 론칭

    저자극 기능성 이온화 피부과학 더마 코스메틱 브랜드 클라랩 론칭

    ... 빼고 꼭 필요한 성분만을 최적의 비율로 처방하여 늘 건강하고 아름다운 피부를 유지할 수 있는 제품을 끊임없이 연구하고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특허 기술력을 기반으로 효능과 저자극의 고기능성을 추구하는 클라랩은 글로벌 브랜드 입지를 강화하기 위해 지난 10일부터 13일까지 킨텍스에서 개최된 K뷰티 엑스포에 참가하여 공식적인 제품 론칭 행사를 가졌다. 이승한기자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반동도 혁명처럼 현상 타파를 원한다

    반동도 혁명처럼 현상 타파를 원한다 유료

    ... 대(對) 반동의 렌즈로 살필 수 있다는 것이다. 『난파된 정신(The Shipwrecked Mind)』의 영문판 부제는 '정치반동론(On Political Reaction)'이다. 저자 마크 릴라는 하버드대 박사(정치학) 출신으로 현재 컬럼비아대 인문학 교수다. 저자에게 반동이나 반동주의자(심하게 말하면 반동분자)는 가치중립적인 학술 용어다. 마녀사냥식 오명을 반동·반동주의자에게 ...
  • 반동도 혁명처럼 현상 타파를 원한다

    반동도 혁명처럼 현상 타파를 원한다 유료

    ... 대(對) 반동의 렌즈로 살필 수 있다는 것이다. 『난파된 정신(The Shipwrecked Mind)』의 영문판 부제는 '정치반동론(On Political Reaction)'이다. 저자 마크 릴라는 하버드대 박사(정치학) 출신으로 현재 컬럼비아대 인문학 교수다. 저자에게 반동이나 반동주의자(심하게 말하면 반동분자)는 가치중립적인 학술 용어다. 마녀사냥식 오명을 반동·반동주의자에게 ...
  • 당신의 '신사다움 점수'는?

    당신의 '신사다움 점수'는? 유료

    ... 흉기까지 휘두른다. 교양인의 덕목으로 불렸던 예의는 선택 과목이었다. 그러나 현대 사회에서는 필수 과목이 됐다. 타인과 잘 어울려 살아가기 위해서 예의 있는 태도를 배우고 실천해야 한다. 저자도 예의범절을 지키지 않고 천박한 경지로 치닫는 요즘 사회의 모습을 보고 예절 교육이 시급해 펜을 들었다고 한다. 하지만 어떤 행동이 예의 있는 행동인지 구체적으로 말하라고 하면 쉽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