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전속 요리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고강도 제재 받는 나라? 북, 시장경제화 90년대 중국 수준”

    “고강도 제재 받는 나라? 북, 시장경제화 90년대 중국 수준” 유료

    ... 진 교수와의 일문일답. 노동신문 사옥 입구에 택시들이 줄지어 손님을 기다리고 있다. 평양 교외 장천 남새전문협동농장 부속 유치원에서 TV 만화영화를 보는 어린이들. 김정일 생전 전속 요리사였던 일본인 후지모토 겐지(왼쪽)가 최근 평양 중심부에 다카하시란 이름의 초밥집을 열었다. [사진 진징이] 평양은 어떻게 달라져 있던가. “1980년대부터 20차례 이상 평양을 방문했는데 ...
  • 세계 대통령 요리사 모임, 한국은 없는데…

    세계 대통령 요리사 모임, 한국은 없는데… 유료

    인도 유명호텔의 총주방장인 카스투어. 인도 대통령의 요리사로 8년 동안 일했다. [사진 밀레니엄 서울힐튼] 남녀차별 의식이 팽배한 인도에서 요리는 전통적으로 여성의 영역으로 여겨져 왔다. 때문에 요리사의 지위는 그리 높지 않다. 하지만 대통령 전속 요리사는 다르다. 권력의 핵심에 가까이 있다는 점 외에도 외국과의 교류를 통해 국제적 명성까지 거머쥘 수 있다. ...
  • [사진] '김정일 요리사' 의 평양 초밥집

    [사진] '김정일 요리사' 의 평양 초밥집 유료

    북한 김정일·김정은 부자의 전속 요리사였던 일본인 후지모토 겐지가 지난달 19일 평양에서 문을 연 초밥집에서 음식을 준비하고 있다. 겐지는 지난해 8월 평양을 방문한 뒤 자취를 감춰 실종설이 돌았지만 올해 초 평양에 초밥집을 열었다는 사실이 언론을 통해 확인됐다. 사진은 5일 공개됐다. [AP=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