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전인권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전인권
(全仁權 / JEON,IN-KWON)
출생년도 1954년
직업 대중문화연예인
소속기관 [現] 들국화 멤버
프로필 더보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선데이 칼럼] 위로 필요한 시대…오늘을 살아가세요, 눈이 부시게!

    [선데이 칼럼] 위로 필요한 시대…오늘을 살아가세요, 눈이 부시게! 유료

    ... 망치지 말라는 김혜자의 호소는 그런 의미로 들린다. 오늘을 살아가세요, 눈이 부시게. 참 눈부신 연주다. [그래픽=이정권 기자 gaga@joongang.co.kr] 록밴드 들국화 보컬 전인권의 목소리가 연상된다. “나의 과거는 어두웠지만 / 나의 과거는 힘이 들었지만 / 그러나 나의 과거를 사랑할 수 있다면 / 내가 추억의 그림을 그릴 수만 있다면 / 행진 행진 행진….” 전인권의 ...
  • [선데이 칼럼] 위로 필요한 시대…오늘을 살아가세요, 눈이 부시게!

    [선데이 칼럼] 위로 필요한 시대…오늘을 살아가세요, 눈이 부시게! 유료

    ... 망치지 말라는 김혜자의 호소는 그런 의미로 들린다. 오늘을 살아가세요, 눈이 부시게. 참 눈부신 연주다. [그래픽=이정권 기자 gaga@joongang.co.kr] 록밴드 들국화 보컬 전인권의 목소리가 연상된다. “나의 과거는 어두웠지만 / 나의 과거는 힘이 들었지만 / 그러나 나의 과거를 사랑할 수 있다면 / 내가 추억의 그림을 그릴 수만 있다면 / 행진 행진 행진….” 전인권의 ...
  • [55회 백상] 이번엔 '해빙'…영화 100년史 장식할 류준열 그리고 잔나비

    [55회 백상] 이번엔 '해빙'…영화 100년史 장식할 류준열 그리고 잔나비 유료

    ... 시상식 프레임을 깼다. 예능인이 하나로 뭉쳐 백상의 시작을 알린 신선한 오프닝으로 기억된다. 다음 해 열린 제52회 백상예술대상 특별 무대는 세대를 초월한 컬래버레이션이 성사됐다. 전인권 밴드와 가수 효린·김필이 tvN '응답하라 1988' OST로 축하 무대를 꾸몄다. 원곡자와 리메이크 후배 가수, 디바 효린이 합세해 감동으로 물들였다. 세 사람은 '청춘'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