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전쟁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 6·25 때 서울 점령 북한군, 서울대병원 국군 부상병 학살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 6·25 때 서울 점령 북한군, 서울대병원 국군 부상병 학살 유료

    ... 단체, 그리고 서울북부보훈지청이 합동 추모행사를 열고 있다. 올해는 학살 당일인 오는 28일에 행사를 연다. 문제는 사건 진상 규명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다는 점이다. 국방부 발간 『한국전쟁사』 중 관련 부분은 이렇다. “100여 명의 아군 환자가 수용돼 있었는데 28일 새벽에 적이 시내로 들어오자 이들을 저지하다 모두 전사했다. 지휘관은 중령이라고 하는데 누군지 알 길이 없다. ...
  • 무라카미 하루키가 추적한 불편한 진실…'노몬한'을 찾아서

    무라카미 하루키가 추적한 불편한 진실…'노몬한'을 찾아서 유료

    ... 가이드는 “이곳 초원이 내몽골에서 최고다. 황사 발원지인 쿠부치 사막은 멀고 먼 반대편”이라고 했다. [그래픽=박춘환 기자 park.choonhwan@joongang.co.kr] 나는 전쟁사를 확인했다. 1939년 5월 11일 외몽골(당시 몽골인민공화국) 군 기병 80명이 노몬한 근처의 할하강(哈拉哈河·합랍합하)을 넘어왔다. 신경(지금은 창춘)의 관동군사령부는 하이라얼 주둔 23사단에 ...
  • 무라카미 하루키가 추적한 불편한 진실…'노몬한'을 찾아서

    무라카미 하루키가 추적한 불편한 진실…'노몬한'을 찾아서 유료

    ... 가이드는 “이곳 초원이 내몽골에서 최고다. 황사 발원지인 쿠부치 사막은 멀고 먼 반대편”이라고 했다. [그래픽=박춘환 기자 park.choonhwan@joongang.co.kr] 나는 전쟁사를 확인했다. 1939년 5월 11일 외몽골(당시 몽골인민공화국) 군 기병 80명이 노몬한 근처의 할하강(哈拉哈河·합랍합하)을 넘어왔다. 신경(지금은 창춘)의 관동군사령부는 하이라얼 주둔 23사단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