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전직 외교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실망감, 강한 우려” 한·미 동맹 파열음 유료

    ... 상태가 지속돼야 한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김현욱 국립외교원 교수는 “미국은 중국 견제의 핵심축인 한·미·일 협력이 지소미아 종료로 인해 느슨해질 것을 우려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전직 고위 외교관리는 “미국이 '실망' 등 강한 톤의 어휘를 공식 입장에 담은 것은 그만큼 사안이 심각하다는 증거”라고 평가했다. 향후 주한미군 방위비 분담금 등 한·미 현안을 논의하는 과정에서 ...
  • “실망감, 강한 우려” 한·미 동맹 파열음 유료

    ... 상태가 지속돼야 한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김현욱 국립외교원 교수는 “미국은 중국 견제의 핵심축인 한·미·일 협력이 지소미아 종료로 인해 느슨해질 것을 우려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전직 고위 외교관리는 “미국이 '실망' 등 강한 톤의 어휘를 공식 입장에 담은 것은 그만큼 사안이 심각하다는 증거”라고 평가했다. 향후 주한미군 방위비 분담금 등 한·미 현안을 논의하는 과정에서 ...
  • [한일 비전 포럼] “지소미아 파기는 한·미·일 안보협력 이탈로 비쳐질 것”

    [한일 비전 포럼] “지소미아 파기는 한·미·일 안보협력 이탈로 비쳐질 것” 유료

    ... 하되, 국익을 위해 우리가 한 수 더 높다는 것을 보일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지 않겠나. ■ ◆한일 비전 포럼 「 한·일 관계 개선을 위한 실질적이고 전략적인 해법을 찾기 위해 전직 외교관 및 경제계·학계·언론계의 전문가들이 결성한 포럼. 홍석현 한반도평화만들기 이사장이 대표를, 신각수 전 주일대사가 운영위원장을 맡았다. 」 정리=김상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