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정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차이나인사이트] 통역 출신 득세…전략·언어 겸비한 통재는 부족

    [차이나인사이트] 통역 출신 득세…전략·언어 겸비한 통재는 부족 유료

    ... 5년을 넘겼다. [그래픽=최종윤 yanjj@joongang.co.kr] 이들은 비단 오래 근무하는 것만이 아니다. 나이도 많다. 퇴직 연령을 넘겨 일하고 있다. 부부장급은 63세가 정년인데 가장 나이 많은 추이톈카이 주미대사는 52년생으로 67세다. 그 뒤를 66세의 리후이 주러대사, 65세의 자이쥔 주프랑스대사가 따른다. 류샤오밍 주영대사와 주북한대사 리진쥔(李進軍)도 63세로 ...
  • [서소문 포럼] 알짜 공공기관 일자리도 '공신'들 차지

    [서소문 포럼] 알짜 공공기관 일자리도 '공신'들 차지 유료

    ... 뜻하는 공신(工神)이다. 서울 강남의 부유층 자제, 금수저, 고액과외, 특수목적고 같은 말을 연상케 하는 그 공신이다. 공신은 세칭 명문대만 휩쓰는 줄 알았는데 졸업 후에도 장차 60세 정년과 억대 연봉이 보장되는 공기업과 공공기관 입성 때 힘을 낸다. 하긴 '인생은 성적순'이라는 씁쓸한 세상의 단면일 뿐이지만 공기업과 공공기관 다니는 지인들한테 이런저런 이야기를 들으니 더욱 ...
  • 윤석열, 선배·동기 30명…조직 안정 위해 상당수 잔류 설득 가능성

    윤석열, 선배·동기 30명…조직 안정 위해 상당수 잔류 설득 가능성 유료

    ... 승진시키고 23기인 동기들은 그대로 남는다면 사임할 대상은 19~20기 일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지청장 출신 변호사는 “검찰도 기수 문화를 고집하는 문화에서 벗어나야 한다”며 “정년인 만 63세를 끝까지 지키면서 내부에서 쓴소리를 해야 검찰 조직도 바뀔 수 있다”고 말했다. 다만 9명에 달하는 연수원 23기에게 모두 예우를 갖춰 붙잡을 자리도 부족한 상황이어서 '검찰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