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호승 시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술과 함께한 30년, 연인이었나 웬수였나

    술과 함께한 30년, 연인이었나 웬수였나

    ... '술 핑계 한번 시적으로 잘 대는구나' 싶었지만 가슴에 울림이 전해져 들어왔다. 술과 인생의 관계를 이보다 포괄적으로 잘 표현할 수 있을까. 굳이 애쓰지 않아도 이렇게 답을 주었다. 역시 정호승 시인이다. 술에 대한 대부분의 태도는 모호하고 이중적이다. 술 때문에 건강을 걱정하면서 한편으로 술은 자유로운 영혼의 열쇠, 호연지기의 상징이라 여긴다. 좀 더 낙관적이고 관대한, 술이 적(敵)임을 ...
  • [종영] '아름다운 세상', 제목 그대로의 아름다움 보여준 8주

    [종영] '아름다운 세상', 제목 그대로의 아름다움 보여준 8주

    ... 옹호한 죄로 파면됐다. 남다름은 건강을 회복해 가족들과 친구들 곁으로 돌아왔다. 서동현은 엄마 조여정(서은주)과 함께 지방으로 갈 것이라고 했다. 이에 남다름은 자신이 좋아하는 시를 건넸다. 정호승 시인의 '희망을 만드는 사람이 돼라'였고 마지막까지 깊은 울림을 전하며 끝을 맺었다. '아름다운 세상'은 10대 학교폭력에 대해 다뤘다. 학교폭력 피해자와 ...
  • 소강석 목사 아홉 번째 시집 『사막으로 간 꽃밭 여행자』출간

    소강석 목사 아홉 번째 시집 『사막으로 간 꽃밭 여행자』출간

    시인 소강석 목사가 아홉 번째 시집 『사막으로 간 꽃밭 여행자』(샘터)를 출간했다. 새에덴교회 담임을 맡고 있는 소 목사는 1995년 월간문예사조를 통해 등단, 윤동주문학상과 천상병귀천문학대상을 ... 가고 있다. 인간의 참된 가치관이 잿빛으로 변하고 있다"고 말했다. [중앙포토] 정호승 시인이 추천사를 썼다. 정 시인은 “그에게 시는 십자가다. 꽃을 피우는 십자가다. 이 시집의 ...
  • 야생차 시배지 하동군에 다인박물관 생긴다

    야생차 시배지 하동군에 다인박물관 생긴다

    ... 교수, 원로 배우 최불암씨 등이 참여했다. 또 정홍원 전 국무총리, 정구영 전 검찰총장, 이기수 전 고려대 총장, 김기재 전 행정안전부 장관, 손길승 SK 명예회장, 도응 칠불사 주지, 정호승 시인, 이양호 장학재단 이사장, 김애숙 대렴문화원장 등 하동출신 10명도 추진위원으로 위촉됐다. 박물관 건립추진위원회는 앞으로 세계적인 茶문화 중심 하동 차와 함께 다스려온 성품과 인품의 오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200년 전 다산 정약용이 삼킨 강진 아욱국

    200년 전 다산 정약용이 삼킨 강진 아욱국 유료

    ... 10일이다. 고향에서 다산은 세상과 연을 끊은 채 18년을 더 살았다. 다산초당 올라가는 길. 뿌리를 드러낸 나무가 오솔길을 덮고 있다. 200년 전 다산이 무시로 오르내렸던 길을 정호승 시인도 올랐었나 보다. 시인은 '어린 아들과 다산초당으로 가는 산길을 오르다/나도 눈물을 닦고/지상의 뿌리가 되어 눕는다('뿌리의 길' 부분)'는 노래를 남겼다. 손민호 기자 다산초당. 다산은 ...
  • 인생 후반 시낭송하는 부부…'사랑만 하기도 부족한 시간'

    인생 후반 시낭송하는 부부…'사랑만 하기도 부족한 시간' 유료

    ... 어떻게 달라졌는지 생생한 경험을 함께 나눕니다. 2016년 8월 조현순 작가의 출판기념회에서 정호승 시인의 '윤동주의 서시'를 낭송했다. [사진 이영실] '봄빛과 열매'는 부부 ... 기부하고 있다. 지난해 가을 '시가 끌리는 무등산'이라는 음악회에서의 일이다. 그날 김용택 시인의 '달이 떴다고 전화를 주시다니요' 와 '참 좋은 당신'을 낭송했다. 옆지기와 내가 한 연씩 ...
  • [분수대] 세계문화유산 부석사

    [분수대] 세계문화유산 부석사 유료

    ... 이야기다. 부석사는 나오지 않고 부석사 가는 길만 나온다. 소설과 달리 실제로 신경숙은 '길치'에 초행길이었지만 부석사를 잘 찾아갔다고 한다. 헤매기가 외려 어려울 만큼 이정표가 잘 돼 있어서다. 정호승 시인도 '그리운 부석사'라는 시에서 '사랑하다가 죽어버려라'고 읊었다. 부석사와 양산 통도사, 해남 대흥사 등 한국의 산사(山寺) 7곳이 지난달 30일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됐다. 자연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