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사설] 노무현 서거 10주기…다시 생각해 보는 '통합'과 '실용' ... 차례의 회담을 통해 굵직한 외교 현안을 마무리해 냈다. 한·미 FTA(자유무역협정)나 한국군의 이라크 파병 등이 대표적이다. 그런 부시 전 대통령이 노 전 대통령의 10주기를 맞아 추도식에 참석하는 ... 지지층이라고 할 노조와 진보시민단체가 강력히 반대했으나 국익을 보고 정면돌파한 대표적 사례다. 제주해군기지도 지지층의 반대 속에 과감히 결단했다. 그의 실용주의적인 면모를 보여주는 또 하나의 사례가 ... #사설 #노무현 #실용 #북핵 문제 #대통령 서거 #대통령 재임
  • 한국당, 이해찬에 “원고 읽어보라…난독증인가”
    한국당, 이해찬에 “원고 읽어보라…난독증인가” ... 명백한 법외 노조인 전교조에 대한민국 교육이 좌지우지 됩니다. 사드, 밀양 송전탑, 제주 해군기지, 광우병, 쌍용차 집회 등 불법ㆍ폭력 시위 관련자들을 3.1절 특사로 풀어줬습니다. ... 때문입니다. 지지층 이탈과 내부 반발에도 불구하고 우리 당이 요구했던 한미FTA 추진과 이라크 파병, 제주해군기지를 과감하게 수용했던 노무현 전 대통령을 떠올려보십시오. 문재인 대통령은 ... #한국당 #이해찬 #이해찬 민주당 #야당 원내대표 #야당 대표연설
  • [이하경 칼럼] 문재인 정권도 절대 국민 못 이긴다
    [이하경 칼럼] 문재인 정권도 절대 국민 못 이긴다 ... 기용했다. 지지율은 40%대로 올라갔고, 국정 운영의 동력을 되찾았다. 노무현 대통령은 스스로 현실주의자로 변신했다. 반미의 깃발을 들고 뭉친 핵심지지층의 반발에도 불구하고 한·미 FTA, 이라크 파병, 제주해군기지 건설을 성사시켰다. 그래서 한·미 동맹을 강화하고 대미 수출을 크게 늘렸다. 노 대통령은 “개인 노무현이라면 반대했을 것이다. 그러나 대통령으로서는 다른 결정을 내리지 않을 ... #이하경 칼럼 #중국 #시진핑 #임종석 대통령 #청와대 특별감찰반 #진보적 경제학자
  • [단상] 직(職)을 건다는 것
    [단상] 직(職)을 건다는 것 ... 수 있는 상황을 넘어섰다. 사실이 아니길 바라지만 문 대통령의 최종 결정권한에 대해 말들이 많다. 노무현 대통령도 토론은 많이 했으나 최종 결정은 본인이 직접 했다. 한미 FTA, 이라크 파병, 제주 강정해군기지 설치 등 우리의 명운을 좌우할 현안은 대통령의 몫이다. 잘해보고 싶지 않은 사람은 없다. 현실에서 통하지 않으니 문제다. 이제 대통령은 직(職)을 걸고라도 직접 나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노무현 서거 10주기…다시 생각해 보는 '통합'과 '실용' 유료 ... 차례의 회담을 통해 굵직한 외교 현안을 마무리해 냈다. 한·미 FTA(자유무역협정)나 한국군의 이라크 파병 등이 대표적이다. 그런 부시 전 대통령이 노 전 대통령의 10주기를 맞아 추도식에 참석하는 ... 지지층이라고 할 노조와 진보시민단체가 강력히 반대했으나 국익을 보고 정면돌파한 대표적 사례다. 제주해군기지도 지지층의 반대 속에 과감히 결단했다. 그의 실용주의적인 면모를 보여주는 또 하나의 사례가 ...
  • [이하경 칼럼] 문재인 정권도 절대 국민 못 이긴다
    [이하경 칼럼] 문재인 정권도 절대 국민 못 이긴다 유료 ... 기용했다. 지지율은 40%대로 올라갔고, 국정 운영의 동력을 되찾았다. 노무현 대통령은 스스로 현실주의자로 변신했다. 반미의 깃발을 들고 뭉친 핵심지지층의 반발에도 불구하고 한·미 FTA, 이라크 파병, 제주해군기지 건설을 성사시켰다. 그래서 한·미 동맹을 강화하고 대미 수출을 크게 늘렸다. 노 대통령은 “개인 노무현이라면 반대했을 것이다. 그러나 대통령으로서는 다른 결정을 내리지 않을 ...
  • [김진국 칼럼] 김영삼은 왜 노무현을 끌어들였나
    [김진국 칼럼] 김영삼은 왜 노무현을 끌어들였나 유료 ... 사라질 수밖에 없다. 노 전 대통령은 앞의 그 특강에서 “저를 중심으로 세상을 바꾸려 하는 것이 아니라 세상이 바뀌는 방향으로 동참하면서 저를 바꾸어 왔다”고 말했다. 한·미 FTA, 제주 해군기지, 이라크 파병도 그래서 가능했을 것이다. 무엇을 지키려고 하는지 분명히 해야 한다. 지킬 것과 바꿀 것을 가려야 한다. 지켜야 할 가치도 시대에 따라 변한다. 반공 노선을 걸었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