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강수 논설위원이 간다] “공무원이 등 돌리면 나라 못 움직여”
    [조강수 논설위원이 간다] “공무원이 등 돌리면 나라 못 움직여” 유료 ... 만난 한 공무원은 '정책이 잘 되면 아무 말 안하다가 못 되면 관료 탓한다“고 말했다. [조강수 기자]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와 김수현 대통령 정책실장이 마이크가 켜진 걸 모른 채 ... 것은 명백한 하자이므로 토지수용 및 인허가를 취소한다는 거였다. 토지를 강제 수용당한 토지주들의 개별 반환 소송이 18건에, 대상 부지만 48만㎡에 달한다. 」 조강수 논설위원
  • "文정부 사활건 공수처법보다, 수사권 조정법안이 더 무섭다"
    "文정부 사활건 공수처법보다, 수사권 조정법안이 더 무섭다" 유료 ━ [조강수 논설위원이 간다] 패스트트랙 격전지 국회 본관 가보니 지난 26일 새벽 국회 본관 7층에서 더불어민주당 당직자와 방호과 직원 등이 패스트트랙 지정 안건 법안 제출을 위해 ... 니체의 『짜라투르투스는 이렇게 말했다』라는 책에 나온다. 특혜와 특권이 200여가지가 넘는 국회의원들이 반칙도 왕(王)이라면 힘없고 빽없는 시민들은 어쩌란 말인가. 조강수 논설위원
  • [조강수 논설위원이 간다] 조원태 사장 “회장님의 명예 꼭 회복 시켜달라” 부탁
    [조강수 논설위원이 간다] 조원태 사장 “회장님의 명예 꼭 회복 시켜달라” 부탁 유료 ... 정경유착도 없다. 그러다보니 박근혜 정부 때는 최순실 눈 밖에 나서 졸지에 평창 동계올림픽 조직위원장에서 내쳐지고 이번 정부에선 기업 회장직에서 떨려난 것 아닐까.”(B임원) 자연스레 수사 ... 정부의 압박은 기업을 힘들게 한다. 아마추어 복서가 무하마드 알리에게 두들겨 맞는 것과 다를 바 없다. 늘 지나침은 모자람만 못하다. 상가를 나오며 든 생각이다. 조강수 논설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