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광래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조광래
출생년도 1954년
직업 스포츠인
소속기관 [現] 대구FC 단장 제5대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단독]조광래, 잃어버린 '100번째' A매치 찾았다

    [단독]조광래, 잃어버린 '100번째' A매치 찾았다

    1982년 3월 7일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열린 한국과 이라크의 친선전. 한국과 이라크 선수들이 경기 전 일렬로 서 있다. 한국 선수단 가장 왼쪽이 주장 조광래다. 송기룡 대한축구협회 심판운영실장 제공. 한국 축구대표팀 '천재 미드필더' 조광래의 A매치는 '99경기'에서 멈췄다. 1977년 2월 14일 싱가포르와 친선경기에서 A매치 ...
  • 숫자 100으로 다 설명할 수 없는 '센추리클럽'의 가치

    숫자 100으로 다 설명할 수 없는 '센추리클럽'의 가치

    ... 집계한 A매치 수는 다르다. 축구협회 집계로는 차범근은 총 136경기로 뛰어 A매치 출장 공동 1위다. 이외에도 김호곤(124경기) 조영증(113경기) 박성화(107경기) 허정무(103경기) 조광래(100경기) 등이 센추리클럽 가입 조건을 갖췄다. 한국에서 가장 빠른 시간에 센추리클럽을 달성한 선수는 차범근이다. 그는 1977년 6월 26일 1978 아르헨티나월드컵 최종예선 홍콩전에 ...
  • 박지성 vs 손흥민 누가 더 뛰어난가

    박지성 vs 손흥민 누가 더 뛰어난가

    ... 시대에 뛰었더라도 잘했을 거다. 위건 시절 맞붙었던 지성이 형은 '산소탱크'였다. 만약 내가 스피드와 기술을 갖춘 흥민이를 상대했다면 못 잡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대표팀에서 둘을 지도했던 조광래(55) 대구FC 대표이사는 “포지션이 달라 직접 비교하기 어렵다. 지성이는 퍼거슨 감독이 칭찬할 만큼 팀 플레이를 했다. 흥민이는 움직임과 슈팅 등 개인 기량이 좋다”며 “지금은 무승부이지만, ...
  • K리그에서 한 팀이 500승을 올린다는 것의 무게

    K리그에서 한 팀이 500승을 올린다는 것의 무게

    ... 쌓았는데, 그중 가장 많은 승리를 거둔 인물은 현재 서울을 이끌고 있는 최용수 감독이다. 최 감독은 112승(58무50패)으로 서울이 쌓은 500승 중 5분의 1 이상을 책임졌다. 그 다음은 조광래(88승65무76패) 고재욱(67승82무60패) 세뇰 귀네슈(51승37무22패) 감독 순이며 박세학(39승32무46패) 조영증(31승33무47패) 황선홍(30승21무19패) 이장수(30승25무21패)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단독]조광래, 잃어버린 '100번째' A매치 찾았다

    [단독]조광래, 잃어버린 '100번째' A매치 찾았다 유료

    1982년 3월 7일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열린 한국과 이라크의 친선전. 한국과 이라크 선수들이 경기 전 일렬로 서 있다. 한국 선수단 가장 왼쪽이 주장 조광래다. 송기룡 대한축구협회 심판운영실장 제공. 한국 축구대표팀 '천재 미드필더' 조광래의 A매치는 '99경기'에서 멈췄다. 1977년 2월 14일 싱가포르와 친선경기에서 A매치 ...
  • [단독]조광래, 잃어버린 '100번째' A매치 찾았다

    [단독]조광래, 잃어버린 '100번째' A매치 찾았다 유료

    1982년 3월 7일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열린 한국과 이라크의 친선전. 한국과 이라크 선수들이 경기 전 일렬로 서 있다. 한국 선수단 가장 왼쪽이 주장 조광래다. 송기룡 대한축구협회 심판운영실장 제공. 한국 축구대표팀 '천재 미드필더' 조광래의 A매치는 '99경기'에서 멈췄다. 1977년 2월 14일 싱가포르와 친선경기에서 A매치 ...
  • [단독]조광래, 잃어버린 '100번째' A매치 찾았다

    [단독]조광래, 잃어버린 '100번째' A매치 찾았다 유료

    1982년 3월 7일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열린 한국과 이라크의 친선전. 한국과 이라크 선수들이 경기 전 일렬로 서 있다. 한국 선수단 가장 왼쪽이 주장 조광래다. 송기룡 대한축구협회 심판운영실장 제공. 한국 축구대표팀 '천재 미드필더' 조광래의 A매치는 '99경기'에서 멈췄다. 1977년 2월 14일 싱가포르와 친선경기에서 A매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