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조세호 때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해투4' 문희준, 유재석 향한 팬심 "종교는 불교, 믿는 것은 유느님"

    '해투4' 문희준, 유재석 향한 팬심 "종교는 불교, 믿는 것은 유느님"

    ... 형님”이라고 밝히며 “종교는 불교지만 믿는 것은 유느님”이라고 덧붙인다. 이렇듯 뜨거운 팬심을 드러낸 문희준은 유재석과 다양한 방송을 같이 하는 조세호에 대한 질투심을 불태운다. 조세호의 자리를 노리던 문희준이 “조세호 씨는 항상 한결같지만, 저는 빠졌다 늘었다 한다. 요요가 계속 오기 때문에 신선한 재미가 더 있을 것”이라고 깜짝 포부를 밝힌다. 이아영 기자 ...
  • 유호진 PD '유퀴즈' 합류? "잠시 도와준 것…본인 프로 준비 중"

    유호진 PD '유퀴즈' 합류? "잠시 도와준 것…본인 프로 준비 중"

    ... 관계자는 일간스포츠에 "유호진 PD와 '유퀴즈온더블럭' 김민석 PD는 선후배 관계이고 친하기 때문에 잠깐 지원해준 것"이라며 합류설을 부인했다. 이 관계자에 따르면 유호진 PD는 새 예능 프로그램을 기획 중이다. '유퀴즈온더블럭'은 큰 자기 유재석과 아기자기 조세호의 자기들 마음대로 떠나는 사람 여행. 길거리에서 시민들을 만나 사는 이야기를 듣기도 하고, 퀴즈를 ...
  • [취중토크②]조세호 "유재석 형, 체력 대단해…덕분에 운동+금연"

    [취중토크②]조세호 "유재석 형, 체력 대단해…덕분에 운동+금연"

    "자기야, 그래 자기야~" 개그맨 조세호(36)를 부르는 '국민 MC' 유재석의 호칭이다. '자기야'란 애칭에서 묻어나듯 조세호는 강인해 보이는 겉모습과 ... "예전엔 일이 많이 없었어요. 누군가 잘 되고 있으면 박수를 쳐 주는 입장이었던 시간이 길었기 때문에 인터뷰하면 굉장히 어색해요. 무슨 말을 해야 할지 모르겠어요. 내게 힘든 시절이 있었기 때문에 ...
  • [취중토크③]조세호 "요즘 결혼 제일 부러워…동종업계도 상관無"

    [취중토크③]조세호 "요즘 결혼 제일 부러워…동종업계도 상관無"

    "자기야, 그래 자기야~" 개그맨 조세호(36)를 부르는 '국민 MC' 유재석의 호칭이다. '자기야'란 애칭에서 묻어나듯 조세호는 강인해 보이는 겉모습과 ... "예전엔 일이 많이 없었어요. 누군가 잘 되고 있으면 박수를 쳐 주는 입장이었던 시간이 길었기 때문에 인터뷰하면 굉장히 어색해요. 무슨 말을 해야 할지 모르겠어요. 내게 힘든 시절이 있었기 때문에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취중토크③]조세호 "요즘 결혼 제일 부러워…동종업계도 상관無"

    [취중토크③]조세호 "요즘 결혼 제일 부러워…동종업계도 상관無" 유료

    "자기야, 그래 자기야~" 개그맨 조세호(36)를 부르는 '국민 MC' 유재석의 호칭이다. '자기야'란 애칭에서 묻어나듯 조세호는 강인해 보이는 겉모습과 ... "예전엔 일이 많이 없었어요. 누군가 잘 되고 있으면 박수를 쳐 주는 입장이었던 시간이 길었기 때문에 인터뷰하면 굉장히 어색해요. 무슨 말을 해야 할지 모르겠어요. 내게 힘든 시절이 있었기 때문에 ...
  • [취중토크②]조세호 "유재석 형, 체력 대단해…덕분에 운동+금연"

    [취중토크②]조세호 "유재석 형, 체력 대단해…덕분에 운동+금연" 유료

    "자기야, 그래 자기야~" 개그맨 조세호(36)를 부르는 '국민 MC' 유재석의 호칭이다. '자기야'란 애칭에서 묻어나듯 조세호는 강인해 보이는 겉모습과 ... "예전엔 일이 많이 없었어요. 누군가 잘 되고 있으면 박수를 쳐 주는 입장이었던 시간이 길었기 때문에 인터뷰하면 굉장히 어색해요. 무슨 말을 해야 할지 모르겠어요. 내게 힘든 시절이 있었기 때문에 ...
  • [취중토크①]조세호 "진짜 금수저 아니에요" 명품♥=동기부여

    [취중토크①]조세호 "진짜 금수저 아니에요" 명품♥=동기부여 유료

    "자기야, 그래 자기야~" 개그맨 조세호(36)를 부르는 '국민 MC' 유재석의 호칭이다. '자기야'란 애칭에서 묻어나듯 조세호는 강인해 보이는 겉모습과 ... "예전엔 일이 많이 없었어요. 누군가 잘 되고 있으면 박수를 쳐 주는 입장이었던 시간이 길었기 때문에 인터뷰하면 굉장히 어색해요. 무슨 말을 해야 할지 모르겠어요. 내게 힘든 시절이 있었기 때문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