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원경 이사장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Saturday] “돈 한 푼 없어 … 1만원만 주시옵기를” 독립투사 후손의 곤궁한 삶 드러나

    [Saturday] “돈 한 푼 없어 … 1만원만 주시옵기를” 독립투사 후손의 곤궁한 삶 드러나 유료

    ... 서진동의 이후 소식은 모른다. 국가보훈처는 여태 서왈보의 다른 후손 역시 찾지 못했다. 보훈처는 90년 서왈보에게 건국훈장 애국장을 주기로 했지만 이런 이유로 유족에게 수여하지 못했다. 조원경(58) 나라얼연구소 이사장은 “잊어버려선 안 될 애국자를 잊어버리는 민족에겐 미래가 없다”며 “그 후손을 찾아내 고단한 삶을 돌보는 것은 남은 자에게 주어진 최소한의 의무”라고 말했다. ...
  • '아내 농 볼 때마다 큰 슬픔 … ' 300년 전 선비의 사부곡

    '아내 농 볼 때마다 큰 슬픔 … ' 300년 전 선비의 사부곡 유료

    ... 그리는 내용으로 가득 채워져 있다. 애틋한 사부곡(思婦曲)이다. 일기는 전남 보성에 살았던 임재당(任再堂·1678∼1726)이란 선비가 한문으로 반듯하게 써 내려갔다. 이를 찾아낸 조원경(58) 나라얼연구소 이사장은 부부의 날인 21일을 앞두고 번역을 마친 뒤 20일 번역본을 공개했다. 선비는 아내를 염습한 날 부부가 함께했던 18년을 돌아보며 아내를 추억한다. “집사람은 1683년 ...
  • 하루 10번이나 두던 바둑광, 부친상 3년 동안엔 단 3번 … 아내 사망 땐 보름 만에 재개

    하루 10번이나 두던 바둑광, 부친상 3년 동안엔 단 3번 … 아내 사망 땐 보름 만에 재개 유료

    ... 출입하는 등 선비의 길을 걸었다. 효산의 일기는 총 6권. 1924년 1월 1일 시작해 67년 10월 11일까지 43년간 이어졌다. 고서를 수집해온 경북 경산의 나라얼연구소가 소장 중이다. 조원경(58) 나라얼연구소 이사장은 “그동안 조상들이 남긴 일기 수백 종을 봤지만 바둑에 관한 기록이 등장하는 것은 처음”이라고 말했다. 이 일기에서 바둑 관련 기록은 1924년 1월 3일 “위원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