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지아 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지아 홀 “지난해 브리티시여자오픈 우승 트로피 도난당했다”

    조지아 “지난해 브리티시여자오픈 우승 트로피 도난당했다” 유료

    지난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메이저 대회인 브리티시여자오픈 우승자인 조지아 (잉글랜드)은 최근 당황스러운 사건을 겪었다. 2개월 전 런던 외곽에 위치한 치스윅의 건물 주차장에 세워 둔 차에 보관해 뒀던 우승 트로피를 도난당한 것. 은 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 대회인 브리티시여자오픈 개막을 하루 앞둔 지난달 31일 열린 기자회견에서 당시의 ...
  • 미스터리의 12번 홀, 올해 희생자는 몰리나리

    미스터리의 12번 , 올해 희생자는 몰리나리 유료

    12번 에서 티샷을 하는 몰리나리. 이 에서 공을 물에 빠뜨려 더블보기를 했다. [AP=연합뉴스] 진정한 마스터스의 승부는 4라운드 후반 9에 가야 시작된다. 15일(한국시각)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장에서 벌어진 마스터스에서도 이 속설은 이어졌다. 선두를 달리던 프란체스코 몰리나리(이탈리아)는 12번 과 15번 에서 더블보기를 하면서 ...
  • 미스터리의 12번 홀, 올해 희생자는 몰리나리

    미스터리의 12번 , 올해 희생자는 몰리나리 유료

    12번 에서 티샷을 하는 몰리나리. 이 에서 공을 물에 빠뜨려 더블보기를 했다. [AP=연합뉴스] 진정한 마스터스의 승부는 4라운드 후반 9에 가야 시작된다. 15일(한국시각)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장에서 벌어진 마스터스에서도 이 속설은 이어졌다. 선두를 달리던 프란체스코 몰리나리(이탈리아)는 12번 과 15번 에서 더블보기를 하면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