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평통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장기화 접어든 남북경색…대북 메시지 신중 기해야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장기화 접어든 남북경색…대북 메시지 신중 기해야 유료

    ... 부합하지 않을 뿐 아니라 남북관계 발전에도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공식 입장을 낸 건 그대로 두기 어렵다는 판단 때문이다. 그렇지만 북한의 공세는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 지난 3일엔 조평통이 운영하는 비방·선동 전담 사이트 '우리민족끼리'를 내세워 “남조선 당국자들과 다시 마주 앉을 생각이 없다”고 강조했다. 통일부를 향해선 “대화 타령을 하고 있다”고 몰아세웠다. 북한의 ...
  •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거칠어진 김정은의 입…남북 물밑접촉서 뭔 일 터졌나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거칠어진 김정은의 입…남북 물밑접촉서 뭔 일 터졌나 유료

    ... 신형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를 지켜보며 주먹을 불끈 쥐는 김정은 국무위원장. [조선중앙통신] 지난 16일 북한 대남기구인 조국평화통일위원회가 내놓은 담화는 이를 극명하게 보여준다. 조평통은 전날 문 대통령이 8·15 경축사를 통해 '평화경제'와 통일비전을 밝힌 데 대해 “아랫사람들이 써준 것을 그대로 졸졸 내리읽는 남조선 당국자”라고 비난했다. '정말 보기 드문 뻔뻔한 사람'이라거나 ...
  • "소대가리""똥줄" 北막장 욕설···선전선동부가 도장 찍는다

    "소대가리""똥줄" 北막장 욕설···선전선동부가 도장 찍는다 유료

    ... 조선중앙통신은 19일 '변화와 희망의 대안정치연대(대안정치)' 소속 박지원 의원을 향해 “이번에도 설태 낀 혓바닥을 마구 놀려대며 구린내를 풍기었다”고 비난했다. 앞서 16일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 담화에서 문 대통령의 광복절 경축사를 겨냥해 “삶은 소대가리도 앙천대소(하늘을 보고 크게 웃음)할 노릇”이라고 한 데 이어서다. 관련기사 문 대통령, 북한 막말에도 “유리그릇 다루듯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