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인물

조현오
조현오 (趙顯五 / CHO,HYUN-OH)
출생년도 1955년
직업 공무원
프로필 더보기

뉴스

  • [소셜라이브] '장자연 사건' 10년의 의혹, 과거사위가 확인한 것은
    [소셜라이브] '장자연 사건' 10년의 의혹, 과거사위가 확인한 것은 ... 말고도 확인된 의혹이 있습니다. 조선일보가 '장자연 사건' 수사에 외압을 행사한 정황은 사실로 볼 수 있다고 판단했습니다. 당시 조선일보 사회부장이 사건을 무마하기 위해 조현오 경기경찰청장을 찾아가 "우리 조선일보는 정권을 창출할 수도 있고 정권을 퇴출시킬 수도 있다"며 압박한 혐의입니다. 하지만 처벌 시효가 2016년 이미 끝나 수사 권고를 하지는 못했습니다. ...
  • 삼바 삭제 파일 복원하니 '부회장' 폴더…윗선 연결고리 포착
    삼바 삭제 파일 복원하니 '부회장' 폴더…윗선 연결고리 포착 ... 수상합니다. 조선일보 계열사 대상으로 한 장자연 사건 수사하던 담당 경찰이 대충 수사 마무리하고 청룡봉사상 받고 1계급 승진하고, 이게 말이 됩니까?] 이 뿐만 아니라 과거사위에 따르면 당시 조현오 경기청장에게 방상훈 조선일보 사장을 조사하지 못하도록 협박했다는 조선일보 사회부장이 심사에 참여하기도 했습니다. 또 논란의 인물들이 수상한 사례도 있다보니 특진 또는 이 상 자체를 폐지해야 ...
  • 10년 전 보고서 '부실' 표현 13번···'장자연 사건' 묻히나
    10년 전 보고서 '부실' 표현 13번···'장자연 사건' 묻히나 ... 장씨에게 술접대를 강요한 혐의, 2009년 2월 장씨에게 "만나면 죽여버리겠다""매장시키겠다"고 추가 협박한 혐의, 같은 해 조선일보 사회부장이었던 이모씨가 장자연 사건 수사를 담당했던 조현오 당시 경기지방경찰청장에게 조선일보라는 단체의 위력을 보였던 특수협박 혐의에 대해 사실 관계는 인정되나 모두 공소시효가 지났다고 밝혔다. ━ 조선일보 "사건 외압 의혹 전혀 사실 아니다" ... #공소시효 #부실수사 #초기 부실수사 #장자연 사건 #장자연 문건
  • 과거사위 "조선일보 외압, 사실로 봐야…대책반도 꾸려"
    과거사위 "조선일보 외압, 사실로 봐야…대책반도 꾸려" ... 판단이 나왔습니다. 또 조선 일보가 당시 대책반을 만들어 장자연 사건에 대응한 것이 인정된다고 밝혔습니다. 이가혁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조선일보 사회부장이 집무실로 찾아왔다." 조현오 전 경찰청장은 지난 8일 장자연 사건과 관련한 민사 재판에 증인으로 나와 조선일보가 자신을 협박했다고 진술했습니다. 2009년 장자연 씨가 숨진 곳은 경기도 분당이었고, 조 전 청장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장자연 리스트 진상 규명 불가능, 조선일보 수사 외압 확인”
    “장자연 리스트 진상 규명 불가능, 조선일보 수사 외압 확인” 유료 ... 보존할 수 있도록 하라”고 권고했다. 조선일보가 당시 수사 무마를 위해 외압을 행사했다는 의혹에 대해선 공소시효(특수협박, 7년)가 지나 수사 권고로 이어지지 않았다. 과거사위는 조현오 전 경찰청장이 “경기지방경찰청장 시절 조선일보 사회부장이 찾아와 '이명박 정부가 우리 조선일보하고 한 번 붙자는 겁니까'라고 나를 협박했다”고 진술한 점이 사실로 인정된다고 판단했다. 조선일보는 ...
  • [권석천의 시시각각] '장자연 사건' 문질러버렸다
    [권석천의 시시각각] '장자연 사건' 문질러버렸다 유료 ... '조선일보 방 사장의 아들' 의혹에 대해선 "수사검사가 방CC의 통화내역을 접대 모임 당일과 다음날, 이틀간만 좁게 확인했다”고 했다. 검찰과거사위는 2009년 당시 조선일보 사회부장이 조현오 경기경찰청장을 협박한 혐의가 있지만, 공소시효가 완성됐다고 설명했다. 경찰의 경우 장씨 자택과 차량을 압수수색한 시간은 57분에 불과했다. 다이어리, 명함도 압수하지 않았고 가방도 열어보지 ...
  • 기소율 2.3%의 직권남용죄, 현 정부 적폐청산 '무기' 됐다
    기소율 2.3%의 직권남용죄, 현 정부 적폐청산 '무기' 됐다 유료 ... 실형을 선고하고 법정 구속했다. [연합뉴스] 박근혜·이명박 전 대통령, 김기춘 전 대통령 비서실장, 조윤선 전 청와대 정무수석, 우병우 전 민정수석, 자유한국당 권성동·염동열 의원, 조현오 전 경찰청장…. 문재인 정부 들어 직권남용 혐의로 재판을 받게 된 인사들이다. 박 전 대통령을 포함해 국정농단 사건으로 기소된 38명 중 15명에게 이 혐의가 적용됐고, 진행 중인 사법행정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