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존경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노트북을 열며] 외교 아닌 내교에 바쁜 한국

    [노트북을 열며] 외교 아닌 내교에 바쁜 한국

    ... 너댓명과 함께 의견을 교환했다. 딱 봐도 효율적인 회의 아우라가 풍겼다. 그와 만난 뒤 e메일을 보내자 곧 “(한·일) 관계도 잘 풀리길 바란다”는 망중한(忙中閑) 답장이 왔다. 그를 “제일 존경하는 선배”라고 칭한 외무성 실무 관료에게 여유의 근원을 물었다. “국장 본인의 능력도 뛰어나지만 가나스기 상은 혼자가 아니니까”라는 답이 돌아왔다. 총리 관저를 포함한 전 부처가 합심해 북핵 ...
  • [마음 산책] “요새는 명사가 생각이 안 나”

    [마음 산책] “요새는 명사가 생각이 안 나”

    ... 자전거나 브랜드 운동화에 꽂혀서 그것 없으면 못 살 것 같았는데 이제는 소유욕도 많이 줄어 아무리 좋은 물건을 봐도 꼭 가지고 싶다는 생각이 별로 없다. 하지만 반대로 친구들이나 존경하는 어른들을 만나서 우정과 배움의 시간을 갖는 것은 갈수록 더 소중하다는 생각이 든다. 저번 달 이모님 같은 이해인 수녀님께서 서울 올라오시는 길에 연락을 주셔서 수녀원에서 메밀국수 점심을 ...
  • [비하인드 뉴스] 정두언 언급한 김성태, 눈물로 호소했지만…

    [비하인드 뉴스] 정두언 언급한 김성태, 눈물로 호소했지만…

    ... 사람이 좀 달랐습니다. 오늘 김성태 의원이 울먹이면서 상당히 억울하다고 이야기했지만 일단 저 부분에 대해서는 번지수가 좀 달랐습니다. [앵커] 알겠습니다. 마지막 키워드를 열어보죠. # 존경하는 의원님께… [기자] 마지막 키워드는 로 잡았습니다. [앵커] 의원들끼리 하는 얘기죠? [기자] 그렇습니다. [앵커] 의원들끼리 하는 얘기 중에 가장 믿음이 안 가는. [기자] 서로 ...
  • "굿바이 타임세일" 남우현X켄X노태현 '메피스토' 마지막 이벤트

    "굿바이 타임세일" 남우현X켄X노태현 '메피스토' 마지막 이벤트

    ... 새롭게 재탄생한 뮤지컬이다. 괴테가 평생을 바쳐 완성했다고 알려진 소설 '파우스트'를 한국 대중의 정서에 맞게 2차 각색해 완성도를 높였다. 세상의 모든 지식을 섭렵하고 수많은 사람의 존경을 받는 대상이었던 파우스트가 자연의 순리를 거스를 수 있다는 유혹 앞에서 어떤 선택과 선택의 결과를 받는 과정을 보여주는 이야기로 꾸며진다. '여명의 눈동자', '아이언마스크'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마음 산책] “요새는 명사가 생각이 안 나”

    [마음 산책] “요새는 명사가 생각이 안 나” 유료

    ... 자전거나 브랜드 운동화에 꽂혀서 그것 없으면 못 살 것 같았는데 이제는 소유욕도 많이 줄어 아무리 좋은 물건을 봐도 꼭 가지고 싶다는 생각이 별로 없다. 하지만 반대로 친구들이나 존경하는 어른들을 만나서 우정과 배움의 시간을 갖는 것은 갈수록 더 소중하다는 생각이 든다. 저번 달 이모님 같은 이해인 수녀님께서 서울 올라오시는 길에 연락을 주셔서 수녀원에서 메밀국수 점심을 ...
  • [노트북을 열며] 외교 아닌 내교에 바쁜 한국

    [노트북을 열며] 외교 아닌 내교에 바쁜 한국 유료

    ... 너댓명과 함께 의견을 교환했다. 딱 봐도 효율적인 회의 아우라가 풍겼다. 그와 만난 뒤 e메일을 보내자 곧 “(한·일) 관계도 잘 풀리길 바란다”는 망중한(忙中閑) 답장이 왔다. 그를 “제일 존경하는 선배”라고 칭한 외무성 실무 관료에게 여유의 근원을 물었다. “국장 본인의 능력도 뛰어나지만 가나스기 상은 혼자가 아니니까”라는 답이 돌아왔다. 총리 관저를 포함한 전 부처가 합심해 북핵 ...
  • 신창재 “제3 투자자, 지분매입, IPO 모든 가능성 다 열려있다”

    신창재 “제3 투자자, 지분매입, IPO 모든 가능성 다 열려있다” 유료

    신창재 교보생명 회장은 중앙일보와의 인터뷰에서 "M&A로 몸집을 불리기 보다 좋은 회사 존경 받는 회사를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강정현 기자 “모든 가능성이 다 열려 있습니다. 제3의 투자자를 유치할 수도 있고, 돈을 주고 살 수 있는 지분이 있으면 살 수도 있습니다. 기업공개(IPO)를 통해서 문제를 해결할 수도 있겠죠.” 풋옵션 행사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