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여행어디] 전주·대구, 예술과 가까워지는 곳
    [#여행어디] 전주·대구, 예술과 가까워지는 곳 ... 전시된다. 연초제조창 사택 이야기도 있다. 당시 이곳에 근무한 사람들의 이야기와 추억이 담긴 공간이다. 연초제조창이 있던 곳인 만큼 환희 · 솔 · 거북선 · 88 등 담뱃갑을 종류별로 모아 놓은 액자가 인상적이다. 수창청춘맨숀의 대표적인 프로그램은 '수창청춘극장'이다. 극장은 청년 예술가와 관객이 어우러지는 공간에서 진행하는 실험적인 프로그램으로, 공연장이 따로 없다. ...
  • 수입맥주 '8캔 1만원'까지 등장···원가 얼마인가 따져보니
    수입맥주 '8캔 1만원'까지 등장···원가 얼마인가 따져보니 ... 관계자는 "종량세 발표 후 경쟁이 더 치열해졌다. '4캔 1만원'을 뛰어넘는 할인 이벤트는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익명을 요구한 한 주류 수입사는 "수입맥주 중에도 나라별로 종류별로 가격이 천차만별이다. (수입사는) 가격 경쟁을 위해 앞으로 더 싼 맥주를 찾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편의점 등 소매 채널에서 수입맥주 점유율은 증가 추세다. CU의 경우 전체 맥주 판매액 ... #수입맥주 #4캔1만원 #맥주 #4캔만원 #8캔 1만원 #편의점 #편의점 맥주 #캔맥주
  • 라이거통상 "위메프에서 아싸양념쭈꾸미 1+1 이벤트"
    라이거통상 "위메프에서 아싸양념쭈꾸미 1+1 이벤트" ... 20여개의 수산물 수출입 업체와 거래하며 국내 500여개의 수산물 도매업체와 가공업체 원료공급, 급식 및 외식산업체에 재료공급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라이거통상 관계자는 "주로 크기별, 종류별로 각기 다른 새우와 전복, 조개, 꽃게, 오징어, 낙지, 주꾸미 등을 유통 및 제조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자체 브랜드인 넘버원 새우와 양념불쭈꾸미, 새우명가, 참맛해파리, 아싸해물모듬 등을 ...
  • [취중토크①] '닥터 프리즈너' 남궁민 "연기대상 후보? 욕심 없어요"
    [취중토크①] '닥터 프리즈너' 남궁민 "연기대상 후보? 욕심 없어요" ... 다음에 레드 와인을 마시고, 부족하면 양주를 마셔요. 그렇게 섞으면 소주 1병에 비해 양이 많지만 먹을 수 있어요. 한 종목으로만 하면 맥주는 배가 부르고 소주는 빨리 취해서요. 술을 종류별로 마시고 싶기도 하고요." - 정해진 코스가 있다니 애주가네요. "좋아하죠. 그런데 촬영 중엔 못 마셨어요. 어릴 때는 많이 마셔도 티가 안 나서 촬영 전날에도 술을 마셨는데, 이제는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여행어디] 전주·대구, 예술과 가까워지는 곳
    [#여행어디] 전주·대구, 예술과 가까워지는 곳 유료 ... 전시된다. 연초제조창 사택 이야기도 있다. 당시 이곳에 근무한 사람들의 이야기와 추억이 담긴 공간이다. 연초제조창이 있던 곳인 만큼 환희 · 솔 · 거북선 · 88 등 담뱃갑을 종류별로 모아 놓은 액자가 인상적이다. 수창청춘맨숀의 대표적인 프로그램은 '수창청춘극장'이다. 극장은 청년 예술가와 관객이 어우러지는 공간에서 진행하는 실험적인 프로그램으로, 공연장이 따로 없다. ...
  • [#여행어디] 전주·대구, 예술과 가까워지는 곳
    [#여행어디] 전주·대구, 예술과 가까워지는 곳 유료 ... 전시된다. 연초제조창 사택 이야기도 있다. 당시 이곳에 근무한 사람들의 이야기와 추억이 담긴 공간이다. 연초제조창이 있던 곳인 만큼 환희 · 솔 · 거북선 · 88 등 담뱃갑을 종류별로 모아 놓은 액자가 인상적이다. 수창청춘맨숀의 대표적인 프로그램은 '수창청춘극장'이다. 극장은 청년 예술가와 관객이 어우러지는 공간에서 진행하는 실험적인 프로그램으로, 공연장이 따로 없다. ...
  • [취중토크①] '닥터 프리즈너' 남궁민 "연기대상 후보? 욕심 없어요"
    [취중토크①] '닥터 프리즈너' 남궁민 "연기대상 후보? 욕심 없어요" 유료 ... 다음에 레드 와인을 마시고, 부족하면 양주를 마셔요. 그렇게 섞으면 소주 1병에 비해 양이 많지만 먹을 수 있어요. 한 종목으로만 하면 맥주는 배가 부르고 소주는 빨리 취해서요. 술을 종류별로 마시고 싶기도 하고요." - 정해진 코스가 있다니 애주가네요. "좋아하죠. 그런데 촬영 중엔 못 마셨어요. 어릴 때는 많이 마셔도 티가 안 나서 촬영 전날에도 술을 마셨는데, 이제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