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중앙시평] 아시아나항공 사태와 회계대란의 교훈
    [중앙시평] 아시아나항공 사태와 회계대란의 교훈 유료 최종학 서울대 경영대학 교수 2018년 주주총회 시즌이 끝났다. 언론에서는 이번 주주총회에서 '회계대란'이 벌어졌다고 이야기한다. 40개 상장법인이 비적정 감사의견을 제시받거나 감사의견을 받지못해 주식 시장에서 퇴출되었거나 투자주의환기 종목으로 지정되었다. 아시아나항공처럼 우여곡절을 겪은 기업들도 있다. 처음에 아시아나항공은 삼일회계법인으로부터 한정의견을 받았다. ...
  • [중앙시평] 아시아나항공 사태와 회계대란의 교훈
    [중앙시평] 아시아나항공 사태와 회계대란의 교훈 유료 최종학 서울대 경영대학 교수 2018년 주주총회 시즌이 끝났다. 언론에서는 이번 주주총회에서 '회계대란'이 벌어졌다고 이야기한다. 40개 상장법인이 비적정 감사의견을 제시받거나 감사의견을 받지못해 주식 시장에서 퇴출되었거나 투자주의환기 종목으로 지정되었다. 아시아나항공처럼 우여곡절을 겪은 기업들도 있다. 처음에 아시아나항공은 삼일회계법인으로부터 한정의견을 받았다. ...
  • 삼성전자 주가, 신사임당 1장도 안돼
    삼성전자 주가, 신사임당 1장도 안돼 유료 지난 3월 서울 삼성전자 서초사옥에서 열린 삼성전자 제50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주주들이 총회장 입장을 위해 길게 줄지어 서 있다. [연합뉴스] 지난해 5월 1일 공정거래위원회는 삼성그룹의 총수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라고 발표했다. 사흘 뒤 삼성전자는 기존의 1주를 50주로 쪼개는 액면분할을 하고 새로운 주식을 코스피 시장에 상장했다. 액면분할 직전 265만원이었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