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중국 경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중국 성장률 6.2%…27년 만에 최저 유료

    미·중 무역분쟁의 충격이 서서히 드러나고 있다. 2분기 중국 경제성장률이 27년 만에 가장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중국 국가통계국은 15일 올해 2분기 중국 국내총생산(GDP) 증가율(잠정, ... 블룸버그와 로이터 등이 집계한 시장의 전망치와는 같지만 전분기(6.4%)보다는 떨어졌다. 중국의 분기별 성장률은 지난해 1분기(6.8%) 이후 꾸준히 하향 곡선을 그리고 있다. 이날 집계된 ...
  • 중국 성장률 6.2%…27년 만에 최저 유료

    미·중 무역분쟁의 충격이 서서히 드러나고 있다. 2분기 중국 경제성장률이 27년 만에 가장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중국 국가통계국은 15일 올해 2분기 중국 국내총생산(GDP) 증가율(잠정, ... 블룸버그와 로이터 등이 집계한 시장의 전망치와는 같지만 전분기(6.4%)보다는 떨어졌다. 중국의 분기별 성장률은 지난해 1분기(6.8%) 이후 꾸준히 하향 곡선을 그리고 있다. 이날 집계된 ...
  • [분수대] 체스판 위의 대통령

    [분수대] 체스판 위의 대통령 유료

    ... 만드는 것을 돕기 위하여'라고 적었다. 극동아시아엔 미국이 '닻'을 내리고 있어야 한다면서 “미국과 중국, 일본이라는 3대 강국 사이의 상호작용이 위험한 지역적 방정식을 빚어낼 것”이라고 전망했다. 20여 년 뒤의 지정학적 체스판은 알파고도 버거워할 고차방정식이 됐다. 브레진스키의 예상보다 중국은 더 강해졌고 한국은 종속 변수를 거부한다. 일본은 한국 대법원 판결을 빌미로 경제 제재를 휘두르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