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임시완 후임 병사, 특혜 논란 반박글…"멋진 선임이었다"
    임시완 후임 병사, 특혜 논란 반박글…"멋진 선임이었다" ... 한마디 하지않는 착한 선임이다"며 "항상 밝은 모습으로 후임들 동기들 할 거 없이 시완이 형을 좋아했고 팬들에게 온 과자나 간식들을 우리 대대원들과 다같이 나눠먹으며 전역 전날에도 저희 중대원들 한명한명에게 싸인을 다 해주며 같이 사진도 찍어준 멋진 선임이었다. 그런 선임이 이렇게 비난 당하는 모습을 보니 마음이 편치 않아 글을 남긴다"고 전했다. 지난 17일 한 매체는 ... #임시완 #반박글 #후임 병사 #배우 임시완 #기수위로 휴가
  • "성희롱이면 1번, 성차별이면 2번" …경찰, 설문조사로 징계 판단할까
    "성희롱이면 1번, 성차별이면 2번" …경찰, 설문조사로 징계 판단할까 ... 이후 경찰의 대응방식도 적절하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센터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서울지방경찰청 감찰조사계, 각 기동단 인권상담관, 외부 위촉 민간 상담관으로 구성된 조사단은 당시 교육을 받은 중대를 방문해 1:1 면담 조사를 진행했다. 면담 조사에 앞서 '김 경정의 교육 중 발언은 아래의 어느 항목에 해당하는가?'라는 질문에 ▶성희롱이다 ▶성차별이다 ▶성희롱도 성차별도 아니지만 교육으로써 ... #군인권센터 #성인지교육 #성희롱 #성차별 #경찰간부 #경찰간부성희롱 #의경교육
  • 스파이더맨, MCU 이끌 히어로 자리매김할까
    스파이더맨, MCU 이끌 히어로 자리매김할까 ... “지난 영화에서 피터 파커는 히어로로 활약하고 싶어 했지만 세상은 그를 만류했다. 그런데 이번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에서는 세상이 그를 필요로 하지만 정작 피터 파커 자신은 그토록 중대한 책임을 질 자격이 있는 사람인지 계속해서 고민한다”고 전했다.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은 오는 7월 2일 미국과 한국에서 동시 개봉한다. 박정선 기자 park...
  • "임시완, 모범적이고 착했던 선임"…軍 후임 증언
    "임시완, 모범적이고 착했던 선임"…軍 후임 증언 ... 모범적이고 평소에 욕 한마디 하지않는 착한 선임이었다. 항상 밝은 모습으로 후임들 동기들 할거 없이 임시완을 좋아했고 팬들에게 온 과자나 간식들을 우리 대대원들과 다같이 나눠먹으며 전역 전날에도 중대원들 한명한명에게 싸인을 다 해주며 같이 사진도 찍어준 멋진 선임이었다'라고 밝혔다. 앞서 이날 오전 임시완이 군 복무 당시 123일의 휴가를 받았다는 보도가 나오며 특혜 논란이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건륭제가 품은 신장, 언어·종교·외모는 중국과 달라도…
    건륭제가 품은 신장, 언어·종교·외모는 중국과 달라도… 유료 ... 당시에는 준가르부(准??部)가 주력이 되어 강력한 유목제국을 형성하고 있었다. 청나라와 준가르는 1690년대 강희제 중반부터 1750년대 건륭제 초기까지 70여 년간 상쟁했다. 그러다가 중대한 변화가 발생했다. 1752년 준가르의 아무르사나가 계승갈등 와중에 밀려 나와서는 청나라에 귀순한 것이다. 건륭제는 1755년 아무르사나를 앞세워 준가르를 무너뜨렸다. 그런데 아무르사나가 ...
  • [단독] 미 “한국이 화웨이 장비 쓰면 민감 정보 공유 않겠다”
    [단독] 미 “한국이 화웨이 장비 쓰면 민감 정보 공유 않겠다” 유료 ... 네트워크에 화웨이 장비가 포함될 경우 미국의 군사·안보 정보 제공을 중단할 수 있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풀이된다. 미 국무부는 또 “5G는 향후 수십 년간 우리 경제와 안보에 영향을 미칠 중대한 인프라인 만큼 구매를 결정하기 전에 외국 정부의 불법적이고 견제 없는 강요에 종속된 화웨이 같은 판매 업체의 위험을 철저히 따져야 한다”며 “이런 심각한 국가안보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
  • 건륭제가 품은 신장, 언어·종교·외모는 중국과 달라도…
    건륭제가 품은 신장, 언어·종교·외모는 중국과 달라도… 유료 ... 당시에는 준가르부(准??部)가 주력이 되어 강력한 유목제국을 형성하고 있었다. 청나라와 준가르는 1690년대 강희제 중반부터 1750년대 건륭제 초기까지 70여 년간 상쟁했다. 그러다가 중대한 변화가 발생했다. 1752년 준가르의 아무르사나가 계승갈등 와중에 밀려 나와서는 청나라에 귀순한 것이다. 건륭제는 1755년 아무르사나를 앞세워 준가르를 무너뜨렸다. 그런데 아무르사나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