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MB, 자택에서 핵심 측근들 만나…허락한 재판부 논란
    MB, 자택에서 핵심 측근들 만나…허락한 재판부 논란 ... 수사 MB 결심재판 앞두고 추가 뇌물 정황…형량 늘어나나 경찰, "MB 퇴임 후 이미지 관리 전략" 맞춤 컨설팅까지 김백준 또 불출석…'반박' 계획 틀어진 MB "직접 찾겠다" 증인 이팔성 "MB에 도움받을 거라 생각하고 돈 건네"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
  • '10세 초등생 성폭행범' 감형 논란에 법원이 내놓은 해명
    '10세 초등생 성폭행범' 감형 논란에 법원이 내놓은 해명 ... 피고인이 피해자의 몸을 누른 경위, 누른 부위, 행사한 유형력의 정도, 피해자가 느낀 감정 등을 구체적으로 확인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이에 재판부 권유에 따라 검사가 피해자를 증인으로 신청했고 증인 채택까지 됐지만, 피해자가 재판에 출석하지 않아 신문이 이뤄지지 않았다. 재판부는 공소사실을 인정할 증거가 부족해 원칙적으로 강간죄 무죄가 선고돼야 하지만, 직권으로 ... #성폭행 #증거부족 #감형 증거부족 #법원 초등생 #증거인 피해자
  • [착한뉴스] 대학 총장에 몰래 기부···박봉 3년 모은 경비원
    [착한뉴스] 대학 총장에 몰래 기부···박봉 3년 모은 경비원 ... 경비원이었다. 가게를 접고 다른 곳에서 3년가량 경비원으로 일했던 그가 배재대와 인연을 맺은 건 2003년부터다. 이후 한 번도 자리를 옮기지 않고 16년간 배재대의 발전과 변화상을 모두 지켜봤다. 산 증인 중 한 사람이다. 조씨는 “몇 년 사이 학생 수가 많이 줄어 대학 구성원의 한 사람으로 속상하고 안타까웠다”며 “학교 발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겠다는 마음에 기금을 전달했다”고 말했다. ... #발전기금 #경비원 #대학 경비원 #발전기금 전달 #대학발전 기금
  • '자택 구금 수준'이라더니…MB, 핵심측근 수차례 만나
    '자택 구금 수준'이라더니…MB, 핵심측근 수차례 만나 ... 수사 MB 결심재판 앞두고 추가 뇌물 정황…형량 늘어나나 경찰, "MB 퇴임 후 이미지 관리 전략" 맞춤 컨설팅까지 김백준 또 불출석…'반박' 계획 틀어진 MB "직접 찾겠다" 증인 이팔성 "MB에 도움받을 거라 생각하고 돈 건네"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현장에서] “윤지오 방패막이 되주겠다” 그 의원들 다 어디 갔나
    [현장에서] “윤지오 방패막이 되주겠다” 그 의원들 다 어디 갔나 유료 ... 화제다. 원래 후원은 고마운 일이다. 걱정하고 응원하는 마음이 있어야 후원을 하기 때문이다. 그런데 윤씨는 자신에 대한 후원을 갑질을 위한 사전공작 정도로 본 모양이다. 윤씨에 대해 '증인 갑질'이란 묘사도 등장했다. 증인 신변 보호에 만전을 기하는 건 공권력의 책임이다. 그런데 윤씨는 경찰이 제공하는 안가를 거부한 뒤 호텔 숙박비로 900만원을 쓰고, 언론을 향해 “증인을 ...
  • [단독] “1년 만에 95등→1등 된 사례 있다” 숙명여고 쌍둥이 아빠의 몸부림
    [단독] “1년 만에 95등→1등 된 사례 있다” 숙명여고 쌍둥이 아빠의 몸부림 유료 ... 걸음이었다. 이를 두고 재판부는 “자매의 교내 정기고사 성적이 진정하게 실력에 기인한 것인지를 의심할 만한 정황임에 분명하다”고 판단했다. 4일 법조계에 따르면 현씨 측은 이를 뒤집을 만한 증인을 항소심 법정에 세우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최근 “숙명여고 쌍둥이의 판박이 사례가 있다”는 제보를 받으면서다. 제보해 온 사람은 과외강사 A씨. 그는 '명문고 중위권 성적의 학생을 1년 ...
  • [권석천의 시시각각] 나는 '그들의 감정'이 싫다
    [권석천의 시시각각] 나는 '그들의 감정'이 싫다 유료 ... 아니다'고 말하면 판사 기분이 상해버립니다. 그렇게 생긴 감정이 판결에 영향을 미치고요.” 판사뿐일까. 어떤 검사는 참고인으로 부른 사람이 소환에 응하지 않자 얼마 전 그를 해당 재판의 증인 명단에 집어넣었다. 그의 증언이 꼭 필요했을까. 당사자는 “검사분께서 기분이 안 좋았던 모양”이라고 씁쓸하게 웃었다. 기자들도 다르지 않다. 취재하다가 짜증이 나거나 비위에 거슬리면 비판의 볼륨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