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우주 지각생 한국 “국제 프로젝트로 우주 강국 도약”
    우주 지각생 한국 “국제 프로젝트로 우주 강국 도약” 유료 '2020년 지구에서 약 38만㎞ 떨어져 있는 달의 표면. 월면토로 덮인 이곳에 미국 항공우주국(NASA)이 개발한 무인 달 탐사선이 내려앉는다. 탐사선은 착륙 직후부터 3D 지형분석 카메라를 이용해 달의 지형을 3차원으로 분석하기 시작한다. 이뿐만이 아니다. 달 자기장의 세기를 측정하고, 달 암석의 성분을 분석하는 등 달의 '속살'까지 들여다본다. 작업중인 탐사선 내부를 ...
  • 우주 지각생 한국 “국제 프로젝트로 우주 강국 도약”
    우주 지각생 한국 “국제 프로젝트로 우주 강국 도약” 유료 '2020년 지구에서 약 38만㎞ 떨어져 있는 달의 표면. 월면토로 덮인 이곳에 미국 항공우주국(NASA)이 개발한 무인 달 탐사선이 내려앉는다. 탐사선은 착륙 직후부터 3D 지형분석 카메라를 이용해 달의 지형을 3차원으로 분석하기 시작한다. 이뿐만이 아니다. 달 자기장의 세기를 측정하고, 달 암석의 성분을 분석하는 등 달의 '속살'까지 들여다본다. 작업중인 탐사선 내부를 ...
  • 세계 첫 1억℃···한국형 '인공 태양' 6000억 벌어들였다
    세계 첫 1억℃···한국형 '인공 태양' 6000억 벌어들였다 유료 ... 여기까지는 별문제 없다. KSTAR 장치 전경. [프리랜서 김성태] 난관은 다음 단계다. 지구는 태양처럼 압력이 높지 않기 때문에 핵융합을 일으키기 위해 태양보다 훨씬 높은 온도가 필요하다. ... 더 어렵다. 에너지를 잔뜩 얻은 플라스마가 마구 날뛰기 때문이다. 과학자들은 아주 강력한 자기장을 걸어 플라스마를 가두는 방법을 고안했다. 애초 구리선을 감은 전자석을 사용했으나, 이걸로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