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지동원 아우크스부르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분데스리가 주말 개막…코리안리거 독일 축구 뒤흔든다

    분데스리가 주말 개막…코리안리거 독일 축구 뒤흔든다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권창훈·정우영·지동원·이재성·이청용. 각 구단 SNS 휴식기를 마친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가 이번 주말 개막한다. 2019~2020시즌 분데스리가가 17일(한국시간) ... 했다. 정우영은 17일 열리는 1라운드 마인츠와 경기에도 출전할 가능성이 높다. 마인츠는 아우크스부르크를 떠난 지동원이 새로 유니폼을 입은 팀이다. 마인츠는 멀티 공격 자원 지동원 영입으로 대대적인 ...
  • 카타르 알 가라파, 구자철 영입발표…한글로 "환영"

    카타르 알 가라파, 구자철 영입발표…한글로 "환영"

    ... 아시안컵 득점왕에 오르면서 K리그 제주를 떠나 독일 볼프스부르크로 이적했다. 이후 독일 마인츠, 아우크스부르크 등에서 활약했다. 차범근에 이어 한국인으로는 두번째로 분데스리가 200경기 출전을 달성했다. ... 함께 관전했다. 구자철은 한국선수들이 독일 분데스리가에 진출하는데 발판을 마련했다. 실제로 아우크스부르크에서 뛰었던 지동원과 홍정호의 경우 구자철이 구단에 영입해야한다고 먼저 이야기했다. 구자철은 ...
  • 정우영 이어 권창훈도…분데스리가로 가자

    정우영 이어 권창훈도…분데스리가로 가자

    ... '한국인 듀오'를 데려오는데 100억원을 투자했다. 권창훈은 양쪽 측면 공격수와 공격형 미드필더, 정우영은 최전방 공격수 또는 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선다. 이미 분데스리가에는 구자철(30·아우크스부르크), 지동원(28·마인츠) 등이 활약 중이다. 구자철은 9시즌째 분데스리가에서 뛰고 있다. 아우크스부르크에서 활약하던 지동원은 새 시즌을 앞두고 독일 마인츠로 이적했다. 천성훈(19)은 아우크스부르크 2군에서 ...
  • 태극전사들, 분데스리가로 달려간다

    태극전사들, 분데스리가로 달려간다

    ... 올여름 분데스리가 참가팀으로 이적할 가능성이 충분하다. 지난 시즌 2부리그 함부르크에서 뛰다가 원소속팀 잘츠부르크로 임대 복귀한 황희찬은 이번엔 분데스리가 입성을 겨냥한다. 이에 앞서 아우크스부르크에서 마인츠로 이적한 지동원(28)과 아우크스부르크를 떠나 다른 분데스리가에 입단할 것으로 보이는 구자철(30)까지 포함하면 다음 시즌 분데스리가는 코리안 리거들의 경연장이 될 전망이다. 피주영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분데스리가 주말 개막…코리안리거 독일 축구 뒤흔든다

    분데스리가 주말 개막…코리안리거 독일 축구 뒤흔든다 유료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권창훈·정우영·지동원·이재성·이청용. 각 구단 SNS 휴식기를 마친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가 이번 주말 개막한다. 2019~2020시즌 분데스리가가 17일(한국시간) ... 했다. 정우영은 17일 열리는 1라운드 마인츠와 경기에도 출전할 가능성이 높다. 마인츠는 아우크스부르크를 떠난 지동원이 새로 유니폼을 입은 팀이다. 마인츠는 멀티 공격 자원 지동원 영입으로 대대적인 ...
  • 정우영 이어 권창훈도…분데스리가로 가자

    정우영 이어 권창훈도…분데스리가로 가자 유료

    ... '한국인 듀오'를 데려오는데 100억원을 투자했다. 권창훈은 양쪽 측면 공격수와 공격형 미드필더, 정우영은 최전방 공격수 또는 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선다. 이미 분데스리가에는 구자철(30·아우크스부르크), 지동원(28·마인츠) 등이 활약 중이다. 구자철은 9시즌째 분데스리가에서 뛰고 있다. 아우크스부르크에서 활약하던 지동원은 새 시즌을 앞두고 독일 마인츠로 이적했다. 천성훈(19)은 아우크스부르크 2군에서 ...
  • 정우영 이어 권창훈도…분데스리가로 가자

    정우영 이어 권창훈도…분데스리가로 가자 유료

    ... '한국인 듀오'를 데려오는데 100억원을 투자했다. 권창훈은 양쪽 측면 공격수와 공격형 미드필더, 정우영은 최전방 공격수 또는 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선다. 이미 분데스리가에는 구자철(30·아우크스부르크), 지동원(28·마인츠) 등이 활약 중이다. 구자철은 9시즌째 분데스리가에서 뛰고 있다. 아우크스부르크에서 활약하던 지동원은 새 시즌을 앞두고 독일 마인츠로 이적했다. 천성훈(19)은 아우크스부르크 2군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