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KLPGA 심층기획] 독재·파벌… KLPGA를 망치는 임원들
    [KLPGA 심층기획] 독재·파벌… KLPGA를 망치는 임원들 유료 ... 천정부지로 치솟았고, 2017년 재계약 때는 연간 65억원 규모로 5년 계약을 갱신했다. 그러나 이런 양적 성장의 이면에 KLPGA의 인사 정책과 행정은 투어 규모를 따라가지 못한다는 지적이 이어진다. 3월 총회에 참석했던 B프로는 “현 이사회를 비롯한 집행부는 행정을 통해 여자 골프가 성장했다고 판단하는 것 같다. 그러나 KLPGA의 성장은 스타플레이어들의 활약이 이어졌기 ...
  • 스타트업 850곳 “이러다간 승차공유·택시 다 공멸”
    스타트업 850곳 “이러다간 승차공유·택시 다 공멸” 유료 ... 코스포는 “국내 모빌리티 혁신이 택시 업계를 몰아낸다는 근거 없는 비난이 이어지고 있는데 정부는 침묵으로 일관하고 있다”며 “이는 정부가 주도한 사회적 대타협을 스스로 부정하고 있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지난 3월 합의된 사회적 대타협 이행을 위한 구체적 방안을 마련해 줄 것과 모빌리티 산업이 소모적 갈등을 딛고 혁신의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적극적인 역할을 해달라”고 ...
  • 신설 '국수본' 경찰청장 지휘 안 받는다 유료 ... 구체적으로 만들어 오라는 요청이 있었다”고 말했다. 다른 의원은 “경찰이 수사권과 정보수집권을 모두 갖고 있는데, 이 권한을 어떻게 분산할 것인지 개혁안에 충분히 담기지 않았다는 의원들의 지적도 있었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 한국당 간사인 윤한홍 의원은 입장문을 내고 “사법개혁의 본질인 정치권력으로부터 독립, 정치적 중립성, 공정한 수사를 위한 것은 전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