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웃집 괴물, 7번 막을 기회 있었다
    이웃집 괴물, 7번 막을 기회 있었다 유료 ... 17일 진주 방화 및 흉기 살인사건의 희생자 최모(18)양 가족이 범인 안모(42)씨의 상습적 위협에 설치한 CCTV 화면. 지난달 12일 상황이 그대로 담겼다. 이날 오후 6시쯤 안씨가 ... “해줄 수 있는 조치가 없다”며 묵살했다고 최씨 가족은 주장했다. 안씨는 1월 진주자활센터 직원이 커피를 타주자 “마시고 몸에 부스럼이 났다. 몸에 이상이 생겼다”며 직원을 폭행해 벌금형(300만원)을 ...
  • 이웃집 괴물, 7번 막을 기회 있었다
    이웃집 괴물, 7번 막을 기회 있었다 유료 ... 17일 진주 방화 및 흉기 살인사건의 희생자 최모(18)양 가족이 범인 안모(42)씨의 상습적 위협에 설치한 CCTV 화면. 지난달 12일 상황이 그대로 담겼다. 이날 오후 6시쯤 안씨가 ... “해줄 수 있는 조치가 없다”며 묵살했다고 최씨 가족은 주장했다. 안씨는 1월 진주자활센터 직원이 커피를 타주자 “마시고 몸에 부스럼이 났다. 몸에 이상이 생겼다”며 직원을 폭행해 벌금형(300만원)을 ...
  • “미세먼지 국경없다” 함께 잡는 유럽, 따로 노는 한·중·일
    “미세먼지 국경없다” 함께 잡는 유럽, 따로 노는 한·중·일 유료 ... 벨기에 브뤼셀 환경국. 건물 1층에 수십 대의 공유 자전거가 주차돼 있었다. 근무를 마친 직원들은 편한 옷으로 갈아입은 뒤 자전거를 타고 퇴근했다. 마라 카벨리에 브뤼셀시 환경국 대기질 ... 대책이 소홀하다면 법적 제재 등 강력하게 대응한다. 2017년에도 EU 집행위는 대기법령을 상습적으로 위반한 독일과 프랑스, 영국 정부 등에 시정조치를 취할 것을 명령했다. 불가리아와 폴란드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