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북한군과 매일 통화…유엔사 장교, 국내 언론 첫 인터뷰
    북한군과 매일 통화…유엔사 장교, 국내 언론 첫 인터뷰 [앵커] 유엔사와 북측을 연결하는 직통 전화도 지난해 7월부터 다시 열렸습니다. 과연 북한군과 유엔사 소속 미군은 직통 전화로 어떤 얘기들을 주고 받았을까 궁금합니다. 지난해부터 1년 ... 전화를 일방적으로 끊기 직전인 2013년 2월 판문점에 배치 받았습니다. 쓸 일이 없던 분홍색 전화기는 지난해 7월 5년 만에 울렸습니다. 그 순간을 잊지 못한다고 말합니다. [대니얼 맥셰인/미군 ...
  • 북한군과 매일 통화…유엔사 미군 장교 '핫라인 이야기'
    북한군과 매일 통화…유엔사 미군 장교 '핫라인 이야기' [앵커] 유엔사와 북측 사이의 직통 전화도 작년 7월부터 다시 열렸습니다. 과연 북한군과 유엔사 소속 미군은 직통 전화로 무슨 얘기를 주고 받을까. 작년부터 1년 가까이 북한군과 직통 ... 전화를 일방적으로 끊기 직전인 2013년 2월 판문점에 배치 받았습니다. 쓸 일이 없던 분홍색 전화기는 지난해 7월 5년 만에 울렸습니다. 그 순간을 잊지 못한다고 말합니다. [대니얼 맥셰인/미군 ...
  • 398일간 먹통 청와대-국무위 남북 핫라인, 왜?
    398일간 먹통 청와대-국무위 남북 핫라인, 왜? ... 20일 윤건영 청와대 국정상황실장이 청와대 브리핑룸 마이크 앞에 섰다. 그는 “역사적인 남북 정상 간 직통전화 연결이 조금 전 완료됐다. 15시41분경 청와대와 국무위원회 간에 시험 통화가 있었다”고 밝혔다. 윤 실장은 “송인배 제1부속비서관이 먼저 평양으로 전화를 걸었고, 국무위원회 담당자가 받았다”며 “전화 연결을 매끄럽게 진행됐고, 전화 상태는 매우 좋았다. ... #청와대 #국무위 #핫라인 먹통 #남북 핫라인 #청와대 고위관계자
  • 문 대통령, 한·미 군 지휘부와 오찬…"북 발사체 대응 빛나"
    문 대통령, 한·미 군 지휘부와 오찬…"북 발사체 대응 빛나" ... 양측 신경전만 전해드리다가 오늘 흥미로우면서도 조금 따뜻한 기사 하나를 발견했는데요. 미국 월스트리트저널이 판문점 발 기사를 통해 유엔사와 북한군이 지난해 7월 재개통한 판문점 내 직통전화로 소통하고 있다는 이야기를 전했습니다. 유엔사에 근무하는 맥셰인 중위는 하루 2차례 북한 병사와 이 핑크색 직통전화로 메시지를 주고 받는다고 합니다. 맥셰인 중위는 "북측 근무자 8명과 충분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북한, 철원 공동유해발굴 '노쇼'…9·19 군사합의 첫 위반 유료 ... 한다”고 합의했다. 공동으로 해도도 작성했다. 북한은 지난 1월 30일 남측이 제작한 한강하구 해도를 받은 뒤 무응답이다. 군사공동위 가동과 공동경비구역(JSA) 자유왕래, 군사 당국자 간 직통전화 설치도 진전이 없다. 관련기사 북한, 인공위성 도발 준비 완료…“김정은 결단만 남은 상황” 반면 군사적 철수 조치는 속속 완료됐다. 지난해 11월 1일부터 상호 적대행위 중단 조치가 ...
  • [열려라 공부+] 주정부 재정 지원, 현지 취업 기회 풍부한 '강소 대학' 노려볼 만
    [열려라 공부+] 주정부 재정 지원, 현지 취업 기회 풍부한 '강소 대학' 노려볼 만 유료 ... 환경이다. 이 학교가 있는 샌앤젤로시는 인구 약 10만 명의 교육 도시로 유흥시설이 거의 없다. 밤에도 안심하고 다닐 수 있다. 캠퍼스 내의 모든 인도에 가로등이 설치됐다. 현지 경찰과 직통 연결되는 응급전화 박스도 16개 설치돼 있다. 24시간 순찰 시스템을 가동해 교내 어디서든 도움 요청이 들어오면 즉시 출동한다. 너무 늦은 시각에는 교내 보안관이 직접 기숙사까지 데려다주기도 ...
  • [열려라 공부+] 주정부 재정 지원, 현지 취업 기회 풍부한 '강소 대학' 노려볼 만
    [열려라 공부+] 주정부 재정 지원, 현지 취업 기회 풍부한 '강소 대학' 노려볼 만 유료 ... 환경이다. 이 학교가 있는 샌앤젤로시는 인구 약 10만 명의 교육 도시로 유흥시설이 거의 없다. 밤에도 안심하고 다닐 수 있다. 캠퍼스 내의 모든 인도에 가로등이 설치됐다. 현지 경찰과 직통 연결되는 응급전화 박스도 16개 설치돼 있다. 24시간 순찰 시스템을 가동해 교내 어디서든 도움 요청이 들어오면 즉시 출동한다. 너무 늦은 시각에는 교내 보안관이 직접 기숙사까지 데려다주기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