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인물

진갑용
진갑용 (陳甲龍 )
출생년도 1974년
직업 스포츠인
소속기관 [現] 대한민국야구국가대표팀 배터리코치
프로필 더보기

뉴스

  • '2019년 KBO 최고령' 박한이, "만감 교차, 나 자신과 싸움"
    '2019년 KBO 최고령' 박한이, "만감 교차, 나 자신과 싸움" ... '훈장' 하나가 있다. 바로 KBO 리그 최고령 선수 타이틀이다. 지난달 18일 KBO가 발표한 2019 소속 선수(586명) 중 나이가 가장 많다. 타자로는 2015년 진갑용(당시 삼성) 이후 4년 만에 최고령 선수 타이틀을 가져갔다. 그는 "만감이 교차한다. 좀 서글프기도 하고, 좋기도 하다. 최고령 선수를 아무나 하는 건 아니지 않나"라며 "이번 스프링캠프에선 부상 ...
  • '25억원' 이대호, 3년 연속 연봉킹…최고령은 박한이
    '25억원' 이대호, 3년 연속 연봉킹…최고령은 박한이 ... 위상을 증명했다. ◇삼성 박한이 40세 3일, 최고령 선수 등극 최고령 선수가 지난해 한화 박정진에서 올해 삼성 박한이로 바뀌었다. 만 40세3일의 나이로 등록한 박한이는 2015년 진갑용(삼성) 이후 4년 만에 타자로 최고령 선수 타이틀을 가져가게 됐다. 반면 최연소 선수는 만 18세8일 나이로 등록한 kt 손동현으로, 박한이의 나이와 무려 22년 차가 났다. 최장신 선수는 ...
  • 프로야구 선수 평균연봉 1억5065만원, 이대호 25억원 최고
    프로야구 선수 평균연봉 1억5065만원, 이대호 25억원 최고 ... 1억2000만원으로 위상을 증명했다. ◇삼성 박한이 40세3일, 최고령 선수 최고령 선수가 지난해 한화 박정진에서 올해 삼성 박한이로 바뀌었다. 만 40세3일의 나이로 등록한 박한이는 2015년 진갑용(삼성) 이후 4년만에 타자로 최고령 선수 타이틀을 가져가게 됐다. 반면 최연소 선수는 만 18세8일로 등록한 KT 손동현으로 박한이와는 22년 차가 난다. 최장신 선수는 205㎝의 SK 다익손, ...
  • 야구 대표팀 코치 인선 확정…정민철·진갑용·김재현 유임
    야구 대표팀 코치 인선 확정…정민철·진갑용·김재현 유임 ... 이끌어 갈 코칭스태프는 정민철 투수코치(MBC SPORTS+ 해설위원) 이종열 수비코치(SBS sports 해설위원) 김종국 작전코치(KIA 코치) 최원호 불펜코치(SBS sports 해설위원) 진갑용 배터리코치(삼성 코치) 김재현 타격코치(SPOTV 해설위원) 등 6명"이라고 밝혔다. 정민철·진갑용·김재현 코치는 2018 아시안게임 대표팀에 이어 유임됐고 이종열·김종국·최원호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2019년 KBO 최고령' 박한이, "만감 교차, 나 자신과 싸움"
    '2019년 KBO 최고령' 박한이, "만감 교차, 나 자신과 싸움" 유료 ... '훈장' 하나가 있다. 바로 KBO 리그 최고령 선수 타이틀이다. 지난달 18일 KBO가 발표한 2019 소속 선수(586명) 중 나이가 가장 많다. 타자로는 2015년 진갑용(당시 삼성) 이후 4년 만에 최고령 선수 타이틀을 가져갔다. 그는 "만감이 교차한다. 좀 서글프기도 하고, 좋기도 하다. 최고령 선수를 아무나 하는 건 아니지 않나"라며 "이번 스프링캠프에선 부상 ...
  • '25억원' 이대호, 3년 연속 연봉킹…최고령은 박한이
    '25억원' 이대호, 3년 연속 연봉킹…최고령은 박한이 유료 ... 위상을 증명했다. ◇삼성 박한이 40세 3일, 최고령 선수 등극 최고령 선수가 지난해 한화 박정진에서 올해 삼성 박한이로 바뀌었다. 만 40세3일의 나이로 등록한 박한이는 2015년 진갑용(삼성) 이후 4년 만에 타자로 최고령 선수 타이틀을 가져가게 됐다. 반면 최연소 선수는 만 18세8일 나이로 등록한 kt 손동현으로, 박한이의 나이와 무려 22년 차가 났다. 최장신 선수는 ...
  • 야구 대표팀 코치 인선 확정…정민철·진갑용·김재현 유임
    야구 대표팀 코치 인선 확정…정민철·진갑용·김재현 유임 유료 ... 이끌어 갈 코칭스태프는 정민철 투수코치(MBC SPORTS+ 해설위원) 이종열 수비코치(SBS sports 해설위원) 김종국 작전코치(KIA 코치) 최원호 불펜코치(SBS sports 해설위원) 진갑용 배터리코치(삼성 코치) 김재현 타격코치(SPOTV 해설위원) 등 6명"이라고 밝혔다. 정민철·진갑용·김재현 코치는 2018 아시안게임 대표팀에 이어 유임됐고 이종열·김종국·최원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