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벚꽃 보러 미세먼지 청정지역 강릉 동해안 찾는 '피미족'
    벚꽃 보러 미세먼지 청정지역 강릉 동해안 찾는 '피미족' 유료 ... 연분홍 벚꽃이 어우러지면서 곳곳에서 탄성이 이어졌다. 김미선(32·여·서울)씨는 “강릉이 미세먼지 청정지역이라기에 가족과 함께 벚꽃도 볼 겸 경포대를 찾았다”며 “그동안 벚꽃 하면 진해군항제, 제주왕벚꽃축제가 먼저 떠올랐는데 이젠 강릉 경포대가 먼저 생각날 것 같다”고 말했다. 김씨처럼 미세먼지를 피해 강릉 등 동해안으로 탈출하는 사람이 늘고 있다. 백두대간을 경계로 ...
  • [사진] 서울 쌀쌀한데, 남녘은 벚꽃 잔치
    [사진] 서울 쌀쌀한데, 남녘은 벚꽃 잔치 유료 서울 쌀쌀한데, 남녘은 벚꽃 잔치 국내 최대 벚꽃 축제인 제57회 진해 군항제 개막을 하루 앞둔 31일 휴일을 맞아 경남 창원시 진해구 여좌천을 찾은 시민들이 만개한 벚꽃을 보며 봄기운을 만끽하고 있다. 군항제는 이달 10일까지 진해구 전역에서 펼쳐진다. 오늘(1일) 전국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5도∼영상 4도로 평년보다 쌀쌀한 날씨를 보이겠다고 기상청은 예보했다. ...
  • 창원의 벚꽃, 그리고?
    창원의 벚꽃, 그리고? 유료 ... 오고 있다. 벚꽃 명소들을 찾을 날이 머지않았다는 이야기다. 우리나라의 벚꽃 도시 중 으뜸으로 꼽히는 곳 하나가 창원이다. '진해군항제'로 이름이 알려진 창원의 벚꽃 축제는 올해 4월 1일에 개막해 10일간 여정을 앞두고 있다. 군항제가 열리기 전 창원을 찾았다. 창원은 연분홍으로 치장한 나무들이 온 도시를 수놓은 봄을 맞이하느라 분주했고, 벚꽃만이 아니라 도시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