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노조 무법천지' 어디까지 방치할 건가 유료 ... 신청했다. 판사는 증거 인멸과 도주의 우려가 없다는 이유로 검찰의 영장 청구를 기각했다. 경찰관이 백주에 무차별 폭행을 당했는데도 결국 단 한 명도 구금되지 않았다. 우리가 과연 법치주의 국가에 살고 있는지 의심스럽다. 이 회사 노조가 집단행동을 벌이는 것은 경영진의 대우조선해양 인수와 현대중공업 법인 분리 결정 때문이다. 회사 장래를 어둡게 하고 고용 불안을 ...
  • 내놓고 마약, 클럽·공무원 유착…강남서 벌어진 불편한 진실
    내놓고 마약, 클럽·공무원 유착…강남서 벌어진 불편한 진실 유료 ... '부실 수사' 했다는 의혹을 받는 석 과장도 김영란법으로 입건됐을 뿐이다. 김상교씨가 최초에 주장한 역삼지구대 경찰관들의 폭행 여부와 유착 의혹에 대해서도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승리는 현재 ... 공유한 것이 알려지며 파문이 일었다. 경찰은 이에 대한 수사를 마무리했으나 최근 이들의 '집단폭행' 혐의가 드러나며 사건은 또다른 국면으로 접어들었다. 현재 피해자들은 경찰에 고소장을 ...
  • [사설] 민주노총의 떼쓰기에 밀려 무너지는 법과 원칙 유료 ... 최악의 상황에 빠져 있는 한·일 정부간 갈등 해소의 실마리를 조금이나마 찾을 수 있다. 집단의 힘을 빌린 '떼쓰기'에 밀려 공권력이 무기력할 때의 폐해는 심각하다. 민주노총 산하 금속노조 ... 변광용 거제시장 집무실 점거 사건, 금속노조 대전 유성기업 지회 노조원들의 노무담당 임원 감금·폭행 사건 등에서 보듯이 사적 폭력이 판을 친다. 이러다 보니 피켓 시위, 점거 농성, 폭력 행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