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서소문 포럼] 화성 검찰 vs 금성 경찰
    [서소문 포럼] 화성 검찰 vs 금성 경찰 ... 수사도 마찬가지다. 피의자를 고문하다 죽게 하거나 용의자를 검찰청사로 불러내 성적으로 유린한 몇 년 전 사건을 떠올릴 필요도 없다. 지난 정부에서 무혐의 처분을 받았던 김학의 전 법무차관이 정권 교체 후 해외에 나가려다 붙잡혀 구속되는 현실은 그가 받는 혐의 내용만큼이나 민망하다. 권력자의 뜻에 따라 검찰 수사 결과가 정반대로 뒤집히는 일은 흔하다. 검찰 조사를 받아본 한 ... #서소문 포럼 #화성 #검찰 #경찰 수사과정 #검찰 수사 #전직 경찰서장
  • 윤중천의 '법조 절친'도 수사 대상…검사 땐 직접 무혐의 처분
    윤중천의 '법조 절친'도 수사 대상…검사 땐 직접 무혐의 처분 ... 혐의로 체포될 당시, 윤 씨가 가장 먼저 전화를 한 인물도 박 변호사. 박 변호사는 김학의 전 차관 춘천지검장 시절 해당 지검의 차장검사로 일했습니다. [박모 변호사 : (윤중천은) 옛날에 알긴 ... 형제같은 변호사가 있다며 박 변호사를 소개시켜줬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김 전 차관의 성범죄 혐의를 수사하느라 시간이 부족해 박 변호사 관련 조사를 마치지 못하고 검찰에 모두 ...
  • [이 시각 뉴스룸] '윤중천 영장' 재청구…강간치상 혐의 추가
    [이 시각 뉴스룸] '윤중천 영장' 재청구…강간치상 혐의 추가 ... 사기·알선수재 등의 혐의에다 강간치상과 무고 혐의를 추가했습니다. 윤 씨는 구속된 김학의 전 차관에게 뇌물을 주고, 서울의 오피스텔 등에서 여성들을 성폭행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3. ... 깜짝 발표를 했습니다. 모어하우스 대학 측에 따르면, 졸업생 중에 학자금 융자를 받은 학생은 모두 396명으로 융자액은 4000만 달러, 우리 돈으로 약 478억 원에 이릅니다. 투자회자의 ...
  • 윤중천 안다고 입장 바꾼 김학의, 뇌물·성접대 인정할까
    윤중천 안다고 입장 바꾼 김학의, 뇌물·성접대 인정할까 ...자 윤중천씨 등에게서 금품과 향응을 제공받은 정황과 성범죄 의혹을 받는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16일 오전 서울 서초동 중앙지법에서 열린 구속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기 위해 ... 재직 당시인 2006∼2011년 무렵 건설업자 윤중천(58)씨와 부동산 사업가 최모씨로부터 모두 1억6000만 원 상당의 뇌물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서울중앙지방법원 신종열 영장전담 ... #수사단 #김학 #차관 구속기간 #수사단 김학 #소환 조사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정부, 대북 식량 지원 확정했지만…넘어야 할 산 많다
    정부, 대북 식량 지원 확정했지만…넘어야 할 산 많다 유료 ... 새로운 벽 =과거 식량·비료 지원 때 정� 과거 식량·비료 지원 때 정부는 육로와 해로를 모두 이용했는데 지원 규모가 클 때는 대부분 해로를 이용했다. 그런데 북한의 핵·미사일 도발 이후 ... 구호 지원 예산은 815억원 정도다. 무상 지원이 아니라 과거 식량 지원 때 주로 이용했던 차관 형식을 쓸 경우엔 북한의 약정서 서명이 필요하다. 남북협력기금을 쓸 경우 현행법상 국회 승인은 ...
  • 정부, 대북 식량 지원 확정했지만…넘어야 할 산 많다
    정부, 대북 식량 지원 확정했지만…넘어야 할 산 많다 유료 ... 새로운 벽 =과거 식량·비료 지원 때 정� 과거 식량·비료 지원 때 정부는 육로와 해로를 모두 이용했는데 지원 규모가 클 때는 대부분 해로를 이용했다. 그런데 북한의 핵·미사일 도발 이후 ... 구호 지원 예산은 815억원 정도다. 무상 지원이 아니라 과거 식량 지원 때 주로 이용했던 차관 형식을 쓸 경우엔 북한의 약정서 서명이 필요하다. 남북협력기금을 쓸 경우 현행법상 국회 승인은 ...
  •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퍼주기 말고 '잘줬다' 소리듣는 대북지원 필요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퍼주기 말고 '잘줬다' 소리듣는 대북지원 필요 유료 ... 세습, 인권 문제 등과 함께 논쟁을 촉발하는 대북 관련 어젠다라 할 수 있다. 찬성·반대 측 모두 나름대로 주장과 논리가 있지만 온전한 설득력을 갖추지는 못한 게 사실이다. 대북지원에 목소리를 ... 토로했다. 청와대와 정부가 꼭 챙겨야 할 대목도 있다. 첫째, 김대중·노무현 정부 당시 북한에 차관 형태로 보낸 240만 톤의 쌀을 비롯한 3조5000억 원어치의 대북지원 처리문제다. 당시 고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