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차기후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고노 “강경화와 생각 공유했지만 청와대는 인식 달라” 유료

    ... 마찬가지”라며 “한국의 역대 정권처럼 문재인 정권도 (이를 존중하는)정치적 용기를 내줬으면 좋겠다”고 했다. 이 발언은 저널리스트인 다자키 시로(田崎史郞)가 '포스트 아베'로 불리는 차기 총리 후보들 인터뷰에서 나왔다. 2015년 당시 외상으로 양국간 위안부합의에 서명했던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자민당 정조회장은 인터뷰에서 “청구권 협정 등 국제적인 약속은 지켜야 한다”며 ...
  • “포퓰리즘이 민주주의·기업성장 저해”

    “포퓰리즘이 민주주의·기업성장 저해” 유료

    ... '제5차 한-중남미 비즈니스 서밋' 에 참석차 서울을 찾았다. 콜롬비아 경제개발 장관, 주미 대사를 거쳐 2005년부터 14년째 중남미 최대 개발금융기관 IDB 총재를 맡고 있는 그는 차기 콜롬비아 대선 후보로 거론된다. 다음은 문답. 중남미에서 좌파 정권으로 인한 경제 위기가 고조되고 있다. “현재 중남미 정치·경제의 가장 큰 문제다. 특히 나의 아내는 베네수엘라인이다. ...
  • “포퓰리즘이 민주주의·기업성장 저해”

    “포퓰리즘이 민주주의·기업성장 저해” 유료

    ... '제5차 한-중남미 비즈니스 서밋' 에 참석차 서울을 찾았다. 콜롬비아 경제개발 장관, 주미 대사를 거쳐 2005년부터 14년째 중남미 최대 개발금융기관 IDB 총재를 맡고 있는 그는 차기 콜롬비아 대선 후보로 거론된다. 다음은 문답. 중남미에서 좌파 정권으로 인한 경제 위기가 고조되고 있다. “현재 중남미 정치·경제의 가장 큰 문제다. 특히 나의 아내는 베네수엘라인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