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경기도 분도 찬성 68.8%… "내년 지방선거 이후 바로 시행해야"
    경기도 분도 찬성 68.8%… "내년 지방선거 이후 바로 시행해야" ... 국가보훈처 계장 ▶엄진섭 경기도 과학기술과장 ▶연도현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노조사무국장 ▶오기환 안양시인재육성장학재단 상임이사 ▶오병권 경기도 기획조정실장 ▶오수봉 하남시장 ▶오진근 유스키퍼스 사무국장 ... ▶진장원 한국교통대학교 교통대학원 교수 ▶천명기 양평경찰서 정보과장 ▶천영미 경기도의원 ▶채광석 경기신용보증재단 상근이사 ▶최기호 가평군의회 부의장 ▶최만식 성남시의원 ▶최병연 한국가스안전공사 ...
  • '80년대 문학운동 선구자' 채광석 시인 30주기 추모행사
    '80년대 문학운동 선구자' 채광석 시인 30주기 추모행사 30주기가 돌아오는 채광석 시인 짧은 생을 뜨겁게 살다간 시인 채광석(1948∼87)의 30주기 추모행사가 열린다. 추모의 밤 행사가 열리고 묘소와 시비도 참배한다. 기일인 12일 오후 6시30분 서울 대학로 굿씨어터에서 열리는 '그대가 꿈꾼 세상'은 추모행사다. 정우영 시인의 사회로 더불어민주당 소병훈 의원이 추도사를, 이한열기념사업회 김학민 이사장과 김진경 시인이 회고사를 ... #추모행사 #채광석 #채광석 시인 #시인 채광석 #조성우 시인
  • [책꽂이] 그리드를 파괴하라 外
    [책꽂이] 그리드를 파괴하라 外 ... 수레바퀴(이승현 지음, 알토란북스, 147쪽, 1만원)=시조단의 궂은 일을 도맡아 하는 이승현 시인의 새 시조집이다. 밥·셈·정·바람, 네 갈래로 알기 쉽게 나눠 세상 풍경과 내면의 사색을 정갈하게 ... 생명에 대한 안타까움을 격정적으로 토해낸 남정네의 시편들이다. 시력(詩歷) 30년이 넘는 시인이 10년 만에 펴낸 네 번째 시집. 4부에 김남주·이기형·박영근·채광석 등 그리운 이들에 대한 ... #책꽂이 #그리드 #이승현 지음 #이승현 시인 #전병선 지음
  • 박노해 『노동의 새벽』 30년 만에 개정판
    박노해 『노동의 새벽』 30년 만에 개정판 1980년대 대표적인 노동문학으로 꼽히는 시인 박노해(57)씨의 시집 『노동의 새벽』(느린걸음·사진) 개정판이 나왔다. 84년 출판사 풀빛의 판화시선으로 초판 출간된 지 30년 만이다. ... 사용해 수작업의 느낌과 미학을 살리려고 했다”고 설명했다. 시집 출간을 주선했던 문화운동가 채광석(1948∼87)씨의 초판 해설도 그대로 실렸다. 시집은 84년에 나왔지만 박노해라는 이름이 ... #박노해 #개정판 #남한사회주의노동자동맹 결성 #노동자 신분 #초판본 오윤

이미지

  • '80년대 문학운동 선구자' 채광석 시인 30주기 추모행사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책꽂이] 그리드를 파괴하라 外
    [책꽂이] 그리드를 파괴하라 外 유료 ... 수레바퀴(이승현 지음, 알토란북스, 147쪽, 1만원)=시조단의 궂은 일을 도맡아 하는 이승현 시인의 새 시조집이다. 밥·셈·정·바람, 네 갈래로 알기 쉽게 나눠 세상 풍경과 내면의 사색을 정갈하게 ... 생명에 대한 안타까움을 격정적으로 토해낸 남정네의 시편들이다. 시력(詩歷) 30년이 넘는 시인이 10년 만에 펴낸 네 번째 시집. 4부에 김남주·이기형·박영근·채광석 등 그리운 이들에 대한 ...
  • 박노해 『노동의 새벽』 30년 만에 개정판
    박노해 『노동의 새벽』 30년 만에 개정판 유료 1980년대 대표적인 노동문학으로 꼽히는 시인 박노해(57)씨의 시집 『노동의 새벽』(느린걸음·사진) 개정판이 나왔다. 84년 출판사 풀빛의 판화시선으로 초판 출간된 지 30년 만이다. ... 사용해 수작업의 느낌과 미학을 살리려고 했다”고 설명했다. 시집 출간을 주선했던 문화운동가 채광석(1948∼87)씨의 초판 해설도 그대로 실렸다. 시집은 84년에 나왔지만 박노해라는 이름이 ...
  • “나는 사라진다, 저 광활한 우주 속으로…”
    “나는 사라진다, 저 광활한 우주 속으로…” 유료 임홍재(1942~79·37세), 전재수(1940~86·46세), 채광석(1948~87·39세), 박정만(1946~88·42세), 기형도(1960~89·29세), 고정희(1948~91·43세), ... 90년대 초반 사이의 10여 년간 20대에서 40대에 이르는 젊은 나이에 유명을 달리 한 시인들이다. 모두 나와는 가깝게 지내던 사이였다. 그 가운데 서넛은 혈육 못지않은 정을 나누던 시인들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