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채동욱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채동욱
(蔡東旭 / CHAE,DONG-WOOK)
출생년도 1959년
직업 법조인
소속기관 [現] 법무법인서평 변호사
프로필 더보기

뉴스

이슈검색

|

#채동욱 총장 사퇴

  • 법사위 위원 17명 중 11명 수사대상…'청문할 자격' 논란

    법사위 위원 17명 중 11명 수사대상…'청문할 자격' 논란

    ... 것이 적절하지 않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정치권에서는 윤 후보자 청문회의 초점이 황교안 한국당 대표로 옮겨갈 것이라는 얘기도 나오고 있습니다. 윤 후보자는 박근혜 정부 첫 해인 2013년 채동욱 당시 검찰총장에게 국정원 댓글 사건 특별수사팀장으로 차출됐습니다. 당시 법무장관은 황 대표였습니다. 민주당은 그때 부당한 수사 지휘가 있었다며 "황 대표를 증인으로 채택하자"고 주장했습니다. 한국당 ...
  • 국회 법사위 17명 중 11명 수사대상…'청문할 자격' 논란

    국회 법사위 17명 중 11명 수사대상…'청문할 자격' 논란

    ... 것이 적절하지 않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정치권에서는 윤 후보자 청문회의 초점이 황교안 한국당 대표로 옮겨갈 것이라는 얘기도 나오고 있습니다. 윤 후보자는 박근혜 정부 첫 해인 2013년 채동욱 당시 검찰총장에게 국정원 댓글 사건 특별수사팀장으로 차출됐습니다. 당시 법무장관은 황 대표였습니다. 민주당은 그때 부당한 수사 지휘가 있었다며 "황 대표를 증인으로 채택하자"고 주장했습니다. 한국당 ...
  • [조강수 논설위원이 간다] 큰 사건 따라 널뛰는 것이 권력 사정기관의 숙명

    [조강수 논설위원이 간다] 큰 사건 따라 널뛰는 것이 권력 사정기관의 숙명

    ... 대형 사건들은 나라를 뒤흔들어 놓는다. 그 사건에 직·간접적으로 관여한 검사의 운명도 순식간에 뒤흔들고 뒤바꾼다. 국정원 댓글 사건 처리를 둘러싼 청와대·법무부와 검찰 수뇌부 간 갈등이 채동욱 검찰총장을 혼외자 문제로 축출하는 사건을 불렀고, 윤석열 특별수사팀장이 항명 사태 이후 좌천된 것이 전화위복이 되어 최근 검찰총장 후보자 지명에 이른 것 아니냐는 분석도 많다. 칼잡이 채동욱·윤석열과 ...
  • [송호근 칼럼] 최종병기, 그가 왔다

    [송호근 칼럼] 최종병기, 그가 왔다

    ... 기개에 뭇사람들은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 국정원의 댓글공작은 박근혜 당선을 무효화할 중대 사안이었다. 감동과 우려가 섞였다. 무사할까, 해직될까, 아니면 영웅탄생? 그 여파로 검찰총장 채동욱은 산천을 떠 돌았고, 수사팀장 윤석열은 좌천됐다. 2003년 노무현정권 초기 '검사와의 설전'(舌戰)에 나섰던 검사들도 같은 운명이었다. 검찰개혁 동력을 지피려 '계급장 떼고' 얘기하자던 대통령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강수 논설위원이 간다] 큰 사건 따라 널뛰는 것이 권력 사정기관의 숙명

    [조강수 논설위원이 간다] 큰 사건 따라 널뛰는 것이 권력 사정기관의 숙명 유료

    ... 대형 사건들은 나라를 뒤흔들어 놓는다. 그 사건에 직·간접적으로 관여한 검사의 운명도 순식간에 뒤흔들고 뒤바꾼다. 국정원 댓글 사건 처리를 둘러싼 청와대·법무부와 검찰 수뇌부 간 갈등이 채동욱 검찰총장을 혼외자 문제로 축출하는 사건을 불렀고, 윤석열 특별수사팀장이 항명 사태 이후 좌천된 것이 전화위복이 되어 최근 검찰총장 후보자 지명에 이른 것 아니냐는 분석도 많다. 칼잡이 채동욱·윤석열과 ...
  • [박재현 논설위원이 간다] '윤석열 총장' 직후 조국·박상기 교체설도 거론

    [박재현 논설위원이 간다] '윤석열 총장' 직후 조국·박상기 교체설도 거론 유료

    ... 들어온 그를 만났던 대형 로펌의 한 변호사는 “본인은 아무 말도 하지 않지만 최근 기류를 볼 때 가능성이 있는 것 같다”고 전했다. 그는 윤후보자의 후원자 그룹에 속하는 박영수 특검과 채동욱 전 검찰총장 등과도 친분이 두텁다. 대검 중수부 출신으로 노무현 정부 때 사정비서관으로 있으면서 문 대통령과 같이 근무하기도 했다. 신 변호사외에 검찰 출신의 몇몇 변호사들이 자천 타천으로 ...
  • [송호근 칼럼] 최종병기, 그가 왔다

    [송호근 칼럼] 최종병기, 그가 왔다 유료

    ... 기개에 뭇사람들은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 국정원의 댓글공작은 박근혜 당선을 무효화할 중대 사안이었다. 감동과 우려가 섞였다. 무사할까, 해직될까, 아니면 영웅탄생? 그 여파로 검찰총장 채동욱은 산천을 떠 돌았고, 수사팀장 윤석열은 좌천됐다. 2003년 노무현정권 초기 '검사와의 설전'(舌戰)에 나섰던 검사들도 같은 운명이었다. 검찰개혁 동력을 지피려 '계급장 떼고' 얘기하자던 대통령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