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이미지

  • "보험료 늑장지급 1등 생보사 삼성생명, 손보사는 삼성화재"
  • 채이배, BNK금융지주 신임 회장 인선 관련 발언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보임 당한 오신환 원내대표 선출…패스트트랙 더 꼬였다
    사보임 당한 오신환 원내대표 선출…패스트트랙 더 꼬였다 유료 ... 의원(오른쪽)이 15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의총에서 김성식 의원을 누르고 신임 원내대표로 선출됐다. 오 원내대표와 김관영 전 원내대표가 악수하고 있다. [뉴스1] 오신환(48) ... 운명이 안갯속에 빠졌다. 오 원내대표 선출 직후 바른미래당 소속 국회 사개특위 위원이었던 채이배·임재훈 의원은 “신임 원내대표의 부담을 덜어주려 사임계를 자진 제출한다”고 밝혔다. 앞서 김관영 ...
  • 패스트트랙 표결, 극한 대치 끝 무산 유료 ... 정상적인 회의 진행이 어려워지자 이상민 위원장이 오후 10시10분쯤 산회를 선포했다. 바른미래당 채이배, 민주평화당 박지원 의원이 불참해 패스트트랙 요건(재적 5분의 3 이상 찬성)도 울 수 없었다. ... 한영익·이우림 기자 hanyi@joongang.co.kr 관련기사 빠루·쇠망치로 문 부수고 갈비뼈 부러지고…막가는 국회 바른미래 반쪽 의총…“김관영, 사보임 되돌리면 불신임 안할 것”
  • 빠루·쇠망치로 문 부수고 갈비뼈 부러지고…막가는 국회
    빠루·쇠망치로 문 부수고 갈비뼈 부러지고…막가는 국회 유료 ... 위원에 보임된 임재훈 바른미래당 의원은 “오늘은 회의를 못할 것 같다”며 자리를 떴다. 같은 처지에 있던 채이배 의원 자리엔 전날 강제 사임된 같은 당 오신환 의원이 앉았다. 그 뒤엔 유승민 의원 등이 서 있었다. 개의 사실을 뒤늦게 알고 회의장으로 향하던 의원은 하릴없이 발걸음을 돌렸다. 우여곡절 끝에 회의는 열었지만 아무 소득 없는 해프닝으로 끝난 것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