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책임물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맞장토론] '국민투표로 의원직 박탈' 국민소환제 도입, 찬반은?

    [맞장토론] '국민투표로 의원직 박탈' 국민소환제 도입, 찬반은?

    ... 거예요. 그리고 아까 잠깐 앵커께서도 말씀하셨습니다마는 국회가 너무 일을 안한다라는 거예요. 론 일을 안 하는 것을 가지고 여러 가지 개념적으로 이론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어쨌든 ... [최창렬/용인대 교수 : 이런 것들로 봐서 이런 국민소환제가 있으면 이런 것에 대한 정치적 책임을 수가 있어요. 그래서 어쨌든 정교하게 하되 이런 도입은 필요하다고 보는 거죠.] 의원직 ...
  • '이번엔 인도' 달 남극이 우주 열강의 '핫 플레이스'가 된 이유

    '이번엔 인도' 달 남극이 우주 열강의 '핫 플레이스'가 된 이유

    달의 남극 지역. 얼음 형태의 이 다량으로 존재하는 것으로 밝혀진 지역이다. [유튜브 캡처] 지난 22일 오후 2시43분(한국시간 오후 6시13분) 인도 동부 안드라프라데시주 사티쉬 ... 등으로 쓸 수 있는 산소와 수소도 만들어 낼 수 있다는 얘기다. 황진영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책임연구원은 “미국 NASA가 달의 남극과 얼음에 주목하는 이유도 달에 세운다는 유인기지와 화성탐사를 ...
  • 1421명 목숨 앗아간 '죽음의 연기'···34명 기소, 8년 걸렸다

    1421명 목숨 앗아간 '죽음의 연기'···34명 기소, 8년 걸렸다

    ... 결과를 발표한 뒤 이동하고 있다. [뉴스1] 가습기 살균제를 제조하고 판매하는 데 관여한 책임자 34명이 피해 발생 8년 만에 재판에 넘겨졌다. 가습기 살균제 기업과 유착한 공무원, 처벌을 ... 영국 본사와 외국인 임직원 수사가 진행되지 않은 점은 아쉽다”고 밝혔다. 가습기 안에 넣는 에 약품을 타는 방식의 살균제는 94년 11월 세계 최초로 국내에서만 출시됐다. 판매가 금지된 ...
  • 홍콩 캐리 람 장관, 백색 테러 대해 '폭동' 규정 거부

    ... 주장했습니다. 캐리 람 장관은 어제 기자회견에서 백색테러를 언급하기에 앞서 시위대가 국가휘장을 훼손한 것을 비판했습니다. "일국양제에 대한 도전이자 민족감정을 해치는 것"이라며 "법에 따라 책임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에 홍콩 현지에서는 캐리 람 장관이 시민의 안전보다 국가휘장을 더 중시하는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일국양제는 1997년 홍콩 주권 반환 후 중국이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분수대] '입 큰 개구리'

    [분수대] '입 큰 개구리' 유료

    ... 가르침을 주는 게 우화(寓話)의 매력이다. 최근에 접한 '입 큰 개구리의 음악회'가 그랬다. 동 합창을 지휘하던 코끼리는 입 큰 개구리가 큰 목소리로 틀리는 것을 발견했다. 자존심이 상할까 ... SNS에 올린 글은 “나는 절대로 틀리지 않아”라고 하는 것 같다. 지식과 소신, 애국심과 책임감에서 나온 행동임에 분명하다. 그런데, 선뜻 박수가 안 나온다. '무도(無道)'한 백성의 한계인가. ...
  • 참담한 롯데, 방향성 개조가 먼저다

    참담한 롯데, 방향성 개조가 먼저다 유료

    ... 5월 28일 창원 NC전을 앞두고 양상문 전 롯데 감독이 한 말이다. 사퇴 의향을 직접 은 건 아니다. LG 사령탑 시절을 포함해 처음으로 경기 전 기자에게 전화가 왔고, 만나서 얘기를 ... 결정적 사유가 될 수 있다. 지난 시즌 김경문 전 감독도 NC가 최하위로 떨어진 뒤 2주 만에 러났다. 롯데는 나아질 조짐이 전혀 보이지 않았다. 현장과 프런트 수장은 책임을 지는 자리다. ...
  • 참담한 롯데, 방향성 개조가 먼저다

    참담한 롯데, 방향성 개조가 먼저다 유료

    ... 5월 28일 창원 NC전을 앞두고 양상문 전 롯데 감독이 한 말이다. 사퇴 의향을 직접 은 건 아니다. LG 사령탑 시절을 포함해 처음으로 경기 전 기자에게 전화가 왔고, 만나서 얘기를 ... 결정적 사유가 될 수 있다. 지난 시즌 김경문 전 감독도 NC가 최하위로 떨어진 뒤 2주 만에 러났다. 롯데는 나아질 조짐이 전혀 보이지 않았다. 현장과 프런트 수장은 책임을 지는 자리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