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챔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갓세븐 잭슨 '만능 뇌섹 아이돌' 투표 1위

    갓세븐 잭슨 '만능 뇌섹 아이돌' 투표 1위

    갓세븐(GOT7) 잭슨이 '만능 뇌섹 아이돌'로 꼽혔다. 참여형 모바일 아이돌앱 '아이돌챔프(IDOLCHAMP)'는 지난 2주간 '외국어까지 만능! 번역가 같은 뇌섹 아이돌은?' 이라는 주제로 투표를 실시했다. 여러 가지 언어를 자유자재로 구사하며 전세계 팬들과 소통하는 모습이 멋진 뇌섹 아이돌 위의 주인공은 바로 갓세븐의 ...
  • 5년 만에 한국 땅 밟은 베띠 "다시 한국에 와 기쁘다"

    5년 만에 한국 땅 밟은 베띠 "다시 한국에 와 기쁘다"

    ...행)을 중심으로 경기를 풀어나갔다. 한국은 경기 내내 세트 초반을 압도했다. 강력한 서브가 효과를 보면 하지만 결정적인 순간에서 집중력이 떨어지면서 역전패했다. 2013-14시즌 챔프전에서 우승과 함께 MVP를 차지한 GS칼텍스 시절 데라크루스. 한국에 아픔을 준 건 데라크루스였다. 당시 등록명이 베띠였던 데라크루스는 2008-2009, 2012-2013, 2013-2014, ...
  • 서요섭, 기세 등등··· 한국오픈 우승 꿈도 이룰까

    서요섭, 기세 등등··· 한국오픈 우승 꿈도 이룰까

    ... 팬들의 사랑을 받는 선수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아시안투어와 공동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대회에는 미국프로골프협회(PGA) 투어 3승의 재미 동포 케빈 나(36)와 아시아 유일의 메이저 챔프 양용은(47), 작년 대회서 '낚시꾼 스윙'을 선보이며 세계적인 스타로 발돋움한 최호성(46) 등이 출전한다. 시즌 상금 2위 이태희(35·OK저축은행), 3위 이형준(27·웰컴저축은행), ...
  • 5년 만에 한국 땅 밟은 베띠 "다시 한국에 와 기쁘다"

    5년 만에 한국 땅 밟은 베띠 "다시 한국에 와 기쁘다"

    ...행)을 중심으로 경기를 풀어나갔다. 한국은 경기 내내 세트 초반을 압도했다. 강력한 서브가 효과를 보면 하지만 결정적인 순간에서 집중력이 떨어지면서 역전패했다. 2013-14시즌 챔프전에서 우승과 함께 MVP를 차지한 GS칼텍스 시절 데라크루스. 한국에 아픔을 준 건 데라크루스였다. 당시 등록명이 베띠였던 데라크루스는 2008-2009, 2012-2013, 2013-2014,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서요섭, 기세 등등··· 한국오픈 우승 꿈도 이룰까

    서요섭, 기세 등등··· 한국오픈 우승 꿈도 이룰까 유료

    ... 팬들의 사랑을 받는 선수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아시안투어와 공동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대회에는 미국프로골프협회(PGA) 투어 3승의 재미 동포 케빈 나(36)와 아시아 유일의 메이저 챔프 양용은(47), 작년 대회서 '낚시꾼 스윙'을 선보이며 세계적인 스타로 발돋움한 최호성(46) 등이 출전한다. 시즌 상금 2위 이태희(35·OK저축은행), 3위 이형준(27·웰컴저축은행), ...
  • [삶과 추억] '로미오와 줄리엣' 영화감독 제피렐리 별세

    [삶과 추억] '로미오와 줄리엣' 영화감독 제피렐리 별세 유료

    ... '로미오와 줄리엣'(1968)으로 세계적인 큰 흥행성공을 거두고 아카데미 작품상·감독상 후보에도 올랐다. 줄리엣을 연기한 올리비아 핫세 역시 개봉 당시 17세 나이로 세계적 스타가 됐다. 권투영화 '챔프'(1979), 브룩 쉴즈가 10대들의 뜨거운 사랑을 연기한 '끝없는 사랑'(1981)도 그의 작품. 이후남 기자 hoonam@joongang.co.kr
  • 드라이브 샷 '괴물' 버크…맞바람에도 328야드

    드라이브 샷 '괴물' 버크…맞바람에도 328야드 유료

    ... 챌린지에서 드라이브샷을 시도하는 팀 버크. [사진 KPGA] 골퍼는 누구나 되도록 멀리 날리는 것에 대한 로망이 있다. 최근 들어선 300야드 이상 장타자가 늘었다. PGA투어에선 캐머런 챔프(미국)가 315.7야드, 코리안투어에선 김비오(29)가 310.6야드로, 각 투어의 드라이브샷 부문 1위다. 버크는 장타자를 꿈꾸는 골퍼에게 부러움의 대상이다. 2009년부터 장타 전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