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호날두 없는 사이 '득점 신(神)' 기록 천하 이룬 메시
    호날두 없는 사이 '득점 신(神)' 기록 천하 이룬 메시 ... 독주하다시피 했다. 다양한 기록도 쏟아냈다. 지난 3월엔 컵대회를 포함해 10시즌 연속 40골 이상을 기록했고, 지난 2일엔 리버풀(잉글랜드)과의 유럽 챔피언스리그 4강 1차전에서 데뷔 15시즌 만에 개인 통산 클럽 무대 600골 고지에 올랐다. 리오넬 메시. [로이터=연합뉴스] 메시는 유럽 각 국 리그에서 뛰고 있는 선수들 중 한 시즌에 가장 많이 득점한 선수에게 ... #리오넬 메시 #메시 #FC바르셀로나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라 리가 #프리메라리가
  • 모라이스의 황태자 김신욱, 김도훈의 믿을맨 김인성
    모라이스의 황태자 김신욱, 김도훈의 믿을맨 김인성 ... 시즌 기복 없이 득점을 이어 간다. 더블 스쿼드를 자랑하는 전북의 로테이션 정책 속에서도 리그 12경기에서 5골,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포함 8골을 기록하고 있다. 지난 18일 ... '한 방'을 터뜨리며 김 감독의 신임을 얻고 있다.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K리그 무대를 뛰면서 5골이 개인 최다골이었던 김인성은 올 시즌 일찌감치 5골을 기록하며 '커리어 ...
  • [IS 스타]'데뷔 첫 승' KT 이대은 "동료들 의기투합 큰 힘"
    [IS 스타]'데뷔 첫 승' KT 이대은 "동료들 의기투합 큰 힘" KT 우완투수 이대은(30)이 KBO리그 데뷔 첫 승을 거뒀다. 이대은은 16일 광주-KIA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KIA와의 주중 3연전 세 번째 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동안 3피안타 ... 있다. 이대은은 2019 2차 신인 드래프트 1라운더다. 전체 1순위다. KT는 미국와 일본 무대를 두루 거친 강속구 투수를 지명하는데 주저하지 않았다. 그러나 데뷔전 포함 네 경기 연속 부진했다. ...
  • KT 이대은, KIA전 6이닝 1실점...시즌 첫 승 요건
    KT 이대은, KIA전 6이닝 1실점...시즌 첫 승 요건 ... 드래프트 전체 1순위 이대은(30)이 시즌 첫 승 요건을 갖췄다. 이대은은 16일 광주-KIA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KIA와의 주중 3연전 세 번째 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동안 3피안타 4볼넷 ... 앞선 승부에서 2루타를 맞은 한승택을 뜬공 처리하며 추가 실점은 막았다. 이대은은 마이너리그와 일본 무대를 경험한 해외파다. 국가대표에 선발돼 국제대회 좋은 성적에 기여하기도 했다. 지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모라이스의 황태자 김신욱, 김도훈의 믿을맨 김인성
    모라이스의 황태자 김신욱, 김도훈의 믿을맨 김인성 유료 ... 시즌 기복 없이 득점을 이어 간다. 더블 스쿼드를 자랑하는 전북의 로테이션 정책 속에서도 리그 12경기에서 5골,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포함 8골을 기록하고 있다. 지난 18일 ... '한 방'을 터뜨리며 김 감독의 신임을 얻고 있다.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K리그 무대를 뛰면서 5골이 개인 최다골이었던 김인성은 올 시즌 일찌감치 5골을 기록하며 '커리어 ...
  • 선발 복귀 데얀, 2경기 연속골로 완벽 부활 알리다
    선발 복귀 데얀, 2경기 연속골로 완벽 부활 알리다 유료 수원 삼성의 베테랑 데얀이 12일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제주 유나이티드와 경기에서 동점골을 터뜨리며 팀의 3-1 역전승에 기여했다. 사진=수원 삼성 제공 프로축구 수원 삼성의 ... 서울 유니폼을 입고 리그 우승도 3회(2010·2012·2016년) 일궜다. 2014년 중국 리그로 떠났다가 2년 만에 한국 무대로 돌아와 친정팀 서울에서 2년을 뛴 뒤 지난 시즌 라이벌팀 ...
  • 대구와 경남의 엇갈린 희비, 그래도 동반 16강 가능성은 존재한다
    대구와 경남의 엇갈린 희비, 그래도 동반 16강 가능성은 존재한다 유료 ... 사진=K League 제공 사상 처음으로 아시아 무대에 나선 두 시도민 구단의 희비가 또 한 번 엇갈렸다. 올 시즌 구단 역사상 처음으로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무대에 나선 대구 FC와 경남 FC가 엇갈린 행보를 보였다. 지난 8일 열린 ACL 조별리그 5차전에서 대구는 멜버른(호주)을 4-0으로 대파하고 조 2위로 뛰어오르며 16강 진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