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챔피언십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45세 황인춘 “내 골프 인생에 봄이 왔다”

    45세 황인춘 “내 골프 인생에 봄이 왔다” 유료

    ... 2017년 황인춘이 최경주 인비테이셔널에서 7년 만에 우승했을 땐 다들 “고목에 꽃이 피었다”고 농담을 했다. 그러나 이것도 끝은 아니었다. 황인춘은 18일 개막하는 메이저 대회인 디 오픈 챔피언십에 참가한다. 지난 6월 열린 한국 오픈에서 2위를 하면서 출전권을 땄다. 날 궂은 북아일랜드 북쪽 해안에 있는 로열 포트러시에 모처럼 해가 떴다. 봄날처럼 따사로운 날씨였다. 45세의 나이에 ...
  • 45세 황인춘 “내 골프 인생에 봄이 왔다”

    45세 황인춘 “내 골프 인생에 봄이 왔다” 유료

    ... 2017년 황인춘이 최경주 인비테이셔널에서 7년 만에 우승했을 땐 다들 “고목에 꽃이 피었다”고 농담을 했다. 그러나 이것도 끝은 아니었다. 황인춘은 18일 개막하는 메이저 대회인 디 오픈 챔피언십에 참가한다. 지난 6월 열린 한국 오픈에서 2위를 하면서 출전권을 땄다. 날 궂은 북아일랜드 북쪽 해안에 있는 로열 포트러시에 모처럼 해가 떴다. 봄날처럼 따사로운 날씨였다. 45세의 나이에 ...
  • 박인비 "퍼트의 달인? 사실 그동안 비정상적으로 잘한거죠"

    박인비 "퍼트의 달인? 사실 그동안 비정상적으로 잘한거죠" 유료

    ... 했는데, ' 절반의 성공 ' 을 거둔 셈이다. 퍼트가 약간 아쉽지만 좋아지고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앞으로 남은 대회가 기대 된다"고 말했다. 박인비는 7월 초 끝난 아칸소 챔피언십에서 준우승한 뒤 지난주 귀국해 국내에서 휴식을 취하면서 다음 주 열리는 시즌 네 번째 메이저 에비앙 챔피언십과 2주 뒤 열리는 시즌 마지막 메이저 브리티시여자오픈에 대비해 왔다. 박인비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