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처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팩트체크] "조국 처남이 세월호 항해사"? 어떻게 퍼졌나

    [팩트체크] "조국 처남이 세월호 항해사"? 어떻게 퍼졌나

    [앵커] "조국 장관의 처남이 세월호 참사 당시 배에 탔던 항해사들 가운데 1명이다" 이런 주장이 지난주부터 퍼졌습니다. 참사 직후에 해경에 조사를 받으러 연행되는 장면이라면서 이런 사진도 함께 퍼지고 있는데요. 팩트체크 이가혁 기자와 따져보겠습니다. 법무부도 오늘(14일) 사실이 아니다, 허위사실이다, 이렇게 밝히기도 했는데 어떤 내용입니까? [기자] 이야기가 ...
  • '장관 조국'의 35일, 조국은 개혁과 분열 무엇의 불쏘시개였나

    '장관 조국'의 35일, 조국은 개혁과 분열 무엇의 불쏘시개였나

    ... 장관 후보자에 대한 대대적인 압수수색에 돌입한 것도, 청문회 당일 장관 후보자의 아내가 기소된 것도, 현직 법무부 장관의 자택이 압수수색 당한 것도, 현직 장관의 부인과 아들·딸, 동생, 처남 등 사실상 모든 가족 일가가 검찰 수사를 받은 것도 조 장관이 최초였다. 법무부 장관의 거취와 검찰 수사 및 검찰 개혁 방안을 두고 서초동과 광화문에서, 그리고 또다시 서초동에서 두 진영의 ...
  • '조국 처남 세월호 근무' SNS 글 확산…법무부 “악의적 허위사실”

    '조국 처남 세월호 근무' SNS 글 확산…법무부 “악의적 허위사실”

    조국 법무부 장관이 14일 오전 경기도 정부과천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연합뉴스] 조국 법무부 장관의 처남 정모(56)씨가 세월호 참사 당시 항해사였다는 루머가 인터넷에서 확산하자 법무부가 “악의적 허위사실”이라고 밝혔다. 법무부는 14일 “SNS 등을 통해 법무부장관의 처남이 세월호참사 당시 항해사였다는 내용이 확산되고 있으나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
  • 조국 동생 '기각'…검찰, 정경심 교수 영장 청구할까?

    조국 동생 '기각'…검찰, 정경심 교수 영장 청구할까?

    ... 영장심사에서도 기각되는 것 아니냐 뭐 이런 예상으로 이어지는 것 아니겠습니까? 검찰, 정경심 구속영장 고심…전망은? [김광삼/변호사: 그렇죠. 그러니까 사실 조국 장관의 동생이랄지 조국 장관의 처남이 정경심 교수와 굉장히 밀접한 관련이 있거든요. 그리고 혐의 중에 일부는 상당히 중복이 된단 말이에요. 그런데 일단 조국 장관의 어떻게 보면 직계라고 할 수 있는 동생에 대해서는 영장이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정경심 피의자 진술조서에 날인도 안하고 귀가했다 유료

    ... 법조계에선 이날 정 교수의 소환조사가 검찰의 조 장관 소환 전 마지막 단계란 해석이 제기됐다. 조국 일가 수사에 들어간 검찰은 이날까지 조 장관을 제외한 조 장관의 아내와 딸·아들, 동생, 처남 등 사실상 전 일가를 모두 조사했다. 법조계에선 검찰이 조 장관을 소환하기 전 이미 사건 관계자 수십여 명을 불러 조사를 마친 만큼 조 장관의 혐의와 관련해 의미있는 진술을 확보했을 ...
  • [양영유 曰] 투 머치 러브 킬 유

    [양영유 曰] 투 머치 러브 킬 유 유료

    ... 악성이다. 아까운 지면에 구질구질한 의혹을 더 열거할 필요도 없다. 조국 드라마는 공정과 정의의 배반을 거의 매일 보여주고 있다. 부부와 자식, 어머니와 동생, 동생 전처, 5촌 조카, 처남까지 등장한다. 이제껏 본 적 없는 가족 공동체 스토리텔링이다. 천연덕스럽게 백면서생 표정을 지으며 “불법은 아니다” “관여하지 않았다”며 얼버무리는 모호화법(Doublespeak), “피눈물, ...
  • [양영유 曰] 투 머치 러브 킬 유

    [양영유 曰] 투 머치 러브 킬 유 유료

    ... 악성이다. 아까운 지면에 구질구질한 의혹을 더 열거할 필요도 없다. 조국 드라마는 공정과 정의의 배반을 거의 매일 보여주고 있다. 부부와 자식, 어머니와 동생, 동생 전처, 5촌 조카, 처남까지 등장한다. 이제껏 본 적 없는 가족 공동체 스토리텔링이다. 천연덕스럽게 백면서생 표정을 지으며 “불법은 아니다” “관여하지 않았다”며 얼버무리는 모호화법(Doublespeak), “피눈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