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책꽂이] 미술관에 가기 싫다 外
    [책꽂이] 미술관에 가기 싫다 外 미술관에 가기 싫다 미술관에 가기 싫다 (최지인 외 5명 지음, 책생각)=여성 화가·번역가 6명이 함께 쓴 한국·프랑스·일본·미국·영국·노르웨이, 6개국의 미술교육, 미술계 풍경 ... 쇼윈도라고 부르는 윤락 업소에 새 직업여성이 찾아오는 장면으로 시작한다. 빠르게 읽힌다. 천명관의 누아르 소설 『이것이 남자의 세상이다』를 연상시킨다. 제왕나비 제왕나비 (최동호 지음, ... #책꽂이 #심재천 지음 #지음 책생각 #심재천 소설가 #BOOK
  • [책 속으로] 10·26사건 날 태어난 여성의 삶 … 현실과 닮은 우화같은 이야기
    [책 속으로] 10·26사건 날 태어난 여성의 삶 … 현실과 닮은 우화같은 이야기 두 번 사는 사람들 황현진 지음, 문학동네 348쪽, 1만3000원 현직 대통령 탄핵이라는 역사적 장면과 묘하게 맞아 들어가는 구석이 있는 장편소설이다. 장편이다 보니 집필 당시 ... 활용도 그런 수준에서 이뤄진다. 무엇보다 꼬리를 물며 이어지는 이야기의 다채로움이 매력적이다. 천명관의 장편 『고래』 이후 유례가 없었던 듯하다. 주말 오후를 기꺼이 투자해보라고 권하고 싶다. ... #작성 #사람 #사람들황현진 지음 #신준봉 기자 #책 속으로 #Saturday
  • [새책-한줄]'팔로마르'·'해시의 신루' 外
    [새책-한줄]'팔로마르'·'해시의 신루' 外 ... 없다.(비록 우리의 영향을 받았을지라도 미래는 우리에게 금지되어 있다.)"(127쪽) 이탈로 칼비노 지음, 김운찬 옮김, 144쪽, 민음사. 1만2000원. ◇평범한 일상이 반전으로→'이 얘기 계속해도 ... 들고 정신없이 뛰어다니던 시절이 그리웠다. 남자의 인생이란 대개 그런 거였다."(126쪽) 천명관 지음, 288쪽, 예담. 1만3000원. ◇평범한 삶 속에 감춰진 숨 막히는 공포와 진실→'내 ...
  • 사는 것, 누구나 매한가지…천명관 '칠면조와 달리는 육체노동자'
    사는 것, 누구나 매한가지…천명관 '칠면조와 달리는 육체노동자' 【서울=뉴시스】오제일 기자 = 칠면조와 달리는 육체노동자 (천명관 지음 / 창비 펴냄) “도대체 뭐가 잘못된 거지?”(60쪽) 계획한, 원하는 방향대로 흘러가는 인생이 얼마나 될까? ... 가는 거다. 인생 뭐 있나?”(110쪽) '고래' '고령화 가족'에서 이야기꾼의 면모를 뽐낸 천명관(50)이 '유쾌한 하녀 마리사' 이후 7년 만에 소설집을 펴냈다. '사자의 서' '우이동의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책꽂이] 미술관에 가기 싫다 外
    [책꽂이] 미술관에 가기 싫다 外 유료 미술관에 가기 싫다 미술관에 가기 싫다 (최지인 외 5명 지음, 책생각)=여성 화가·번역가 6명이 함께 쓴 한국·프랑스·일본·미국·영국·노르웨이, 6개국의 미술교육, 미술계 풍경 ... 쇼윈도라고 부르는 윤락 업소에 새 직업여성이 찾아오는 장면으로 시작한다. 빠르게 읽힌다. 천명관의 누아르 소설 『이것이 남자의 세상이다』를 연상시킨다. 제왕나비 제왕나비 (최동호 지음, ...
  • [책꽂이] 미술관에 가기 싫다 外
    [책꽂이] 미술관에 가기 싫다 外 유료 미술관에 가기 싫다 미술관에 가기 싫다 (최지인 외 5명 지음, 책생각)=여성 화가·번역가 6명이 함께 쓴 한국·프랑스·일본·미국·영국·노르웨이, 6개국의 미술교육, 미술계 풍경 ... 쇼윈도라고 부르는 윤락 업소에 새 직업여성이 찾아오는 장면으로 시작한다. 빠르게 읽힌다. 천명관의 누아르 소설 『이것이 남자의 세상이다』를 연상시킨다. 제왕나비 제왕나비 (최동호 지음, ...
  • [책꽂이] 미술관에 가기 싫다 外
    [책꽂이] 미술관에 가기 싫다 外 유료 미술관에 가기 싫다 미술관에 가기 싫다 (최지인 외 5명 지음, 책생각)=여성 화가·번역가 6명이 함께 쓴 한국·프랑스·일본·미국·영국·노르웨이, 6개국의 미술교육, 미술계 풍경 ... 쇼윈도라고 부르는 윤락 업소에 새 직업여성이 찾아오는 장면으로 시작한다. 빠르게 읽힌다. 천명관의 누아르 소설 『이것이 남자의 세상이다』를 연상시킨다. 제왕나비 제왕나비 (최동호 지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