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천주교 서울대교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JTBC 뉴스룸 오프닝] 세월호 5주기…떠오르지 않은 '진실'

    [JTBC 뉴스룸 오프닝] 세월호 5주기…떠오르지 않은 '진실'

    ... 그날의 진실은 아직 다 세상에 드러나지 않은 채 내일이면 5주기를 맞이합니다. 지금 광화문 광장에서는 지난 다섯해의 아픔을 함께 위로하고 기억하는 미사가 열리고 있기도 합니다. [맹주형/천주교 서울대교구 사회사목국 부장 : 세월호 참사 다섯 해의 기억은 바래지지 않았습니다. 오늘 미사는 남은 가족들과 이제 나비 되어 날아 하늘에 계신 304명의 영혼들을 위로하는 미사입니다.] 그리고 ...
  • 낙태죄 '운명의 순간'…"환영" "반대" 헌재 앞 엇갈린 목소리

    낙태죄 '운명의 순간'…"환영" "반대" 헌재 앞 엇갈린 목소리

    ... 아이는 생명이 뛰기 시작합니다. 이것이 살인이 아니고 무엇이겠습니까?] 헌재 결정이 나오자 천주교 서울대교구를 비롯한 종교계는 유감 성명을 발표했습니다. JTBC 핫클릭 헌재, 낙태죄 '헌법 ... 한도는…임신 중기 22주 제시 인권위 "낙태죄 위헌, 기본권 침해"…헌재에 의견서 제출 서울 도심서 낙태죄 찬반집회…"태아도 생명" vs "폐지해야" 국내 낙태실태…2017년 5만건 ...
  • 천주교·기독교 "태아는 엄연한 국민" 낙태죄 폐지 강한 반발

    천주교·기독교 "태아는 엄연한 국민" 낙태죄 폐지 강한 반발

    11일 오전 서울 종로구 헌법재판소 앞에서 천주교성폭력상담소 등 종교계 단체 회원들이 낙태죄 위헌 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뉴스1] 헌법재판소가 11일 '낙태죄 페지'에 대해 ... 헌법재판소를 방문해 '낙태법 폐지'에 반대하는 입장을 전달했다. [사진 한국천주교주교회의] 천주교 서울대교구도 “국가는 어떠한 경우에도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해야 한다. ...
  • 국회에서 없다던 SK케미칼 '가습기 보고서' 검찰이 찾았다

    국회에서 없다던 SK케미칼 '가습기 보고서' 검찰이 찾았다

    ... 검찰은 지난 1월 SK케미칼 압수수색에서 가습기 살균제 출시 전인 1990년대 초 작성된 서울대 이영순 연구팀의 '유해성 보고서'를 찾은 것으로 드러났다. 검찰은 해당 보고서가 삭제된 ... 4050명보다 약 2000명이 늘어난 수치로 피해자의 수는 해마다 증가하고 있다. 구요비 천주교 서울대교구 주교가 지난 1월 29일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을 찾아가 병자 성사를 했다고 가습기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프란치스코 교황 “한반도 하나로 묶는 박애정신 두터워지길”

    프란치스코 교황 “한반도 하나로 묶는 박애정신 두터워지길” 유료

    ... 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이 아기 예수 모형에 입을 맞추고 있다. [AP=연합뉴스] 한편 천주교 서울대교구는 25일 0시 서울 중구 명동성당에서 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의 집전으로 성탄 대축일 ... 확실히 얻을 수 있는 하느님의 선물"이라며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 끊임없이 기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런던=김성탁 특파원, 서울=백성호 기자 sunty@joongang.co.kr
  • 생명보다 중한 건 없어 … 낙태죄 없애면 윤리 붕괴

    생명보다 중한 건 없어 … 낙태죄 없애면 윤리 붕괴 유료

    ... 양심에서도 허용될 수 있다는 점에서 윤리의 붕괴를 우려한다. [김경빈 기자] 6일 전국 천주교 성당의 미사 때 모든 신부는 신자들 앞에서 '생명 주일 담화문'을 읽는다. “우리 사회에는 ... 전문가·의료인·생명윤리 전문가 등 총 12명이 있다. 위원회에 속한 이동익 레미지오 신부(63·서울대교구 공항동 성당 주임신부)는 “생명은 마지막 순간까지, 특히 첫 순간부터 존중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
  • 생명보다 중한 건 없어 … 낙태죄 없애면 윤리 붕괴

    생명보다 중한 건 없어 … 낙태죄 없애면 윤리 붕괴 유료

    ... 양심에서도 허용될 수 있다는 점에서 윤리의 붕괴를 우려한다. [김경빈 기자] 6일 전국 천주교 성당의 미사 때 모든 신부는 신자들 앞에서 '생명 주일 담화문'을 읽는다. “우리 사회에는 ... 전문가·의료인·생명윤리 전문가 등 총 12명이 있다. 위원회에 속한 이동익 레미지오 신부(63·서울대교구 공항동 성당 주임신부)는 “생명은 마지막 순간까지, 특히 첫 순간부터 존중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